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핫클릭
해외유입 43명 등 코로나19 국내 62명 신규 확진
해외유입 43명 110일만에 최다..지역감염 수도권-광주서만 발생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7.13. 10:58:3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해외유입 확진자가 급증하면서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는 수는 13일 닷새만에 다시 60명대로 올라섰다.

 수도권과 광주 방문판매업체를 고리로 한 집단감염 여파가 이어지는 가운데 해외유입 확진자가 연일 빠르게 늘어나면서 방역당국도 대응의 고삐를 바짝 죄고 있다.

 ◇ 코로나19 재유행 속 해외유입 확진자 급증…지역감염 19명 수도권·광주서만발생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62명 늘어 누적 1만3천479명이라고 밝혔다.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이달 들어 40∼60명대에서 등락을 거듭하다가 지난 11일35명까지 떨어지기도 했지만 이날 다시 60명대로 늘어났다. 지난 8일(63명) 이후 불과 닷새 만이다.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를 보면 해외유입이 43명으로, 지역발생(19명)의 배를 넘었다.

 해외유입 신규 확진자 43명은 지난 3월 25일(51명) 이후 110일 만에 가장 많은 수치다.

 해외유입 사례의 경우 18명은 공항이나 항만 검역 과정에서 확인됐다. 나머지 25명은 입국 후 경기(8명), 충남(4명), 서울·인천(각 3명), 강원·경남(각 2명), 대구·광주·충북(각 1명) 등의 거주지나 임시생활시설에서 자가격리 중 양성 판정을 받았다.

 4월 중순 이후 해외유입 확진자는 10명 미만에 그치며 안정적인 추세를 보였지만, 최근 세계 곳곳의 코로나19 재유행 상황과 맞물려 지난달 26일 이후 이날까지 18일째 두 자릿수 증가를 이어갔다.

 국내 지역발생 19명을 시도별로 나눠보면 서울 10명, 경기 3명 등 수도권이 13명이다. 또 광주에서가 6명이 확진됐다.

 지역감염과 해외유입을 합치면 수도권이 27명, 광주가 7명이다. 전국적으로는 수도권을 포함해 총 9개 시·도에서 확진자가 새로 나왔다.

 지역감염 상황을 보면 수도권과 광주를 중심으로 앞서 발생한 집단감염의 여파가 좀처럼 끊이지 않은 채 계속되고 있다.

 광주 방문판매 모임의 경우 확진자가 나온 시설·모임이 12곳으로 늘어나면서 누적 확진자는 135명이 됐다.

 경기 의정부 집단발병 사례와 관련해선 기존 확진자 지인의 가족 1명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아 누적 확진자는 31명이 됐다.

 ◇ 신규 확진자 20대가 가장 많아…격리치료중 환자 총 986명

 이날 신규 확진자 62명 가운데 남성은 39명, 여성은 23명이다.

 연령별로는 20대 확진자가 18명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 30대(15명), 40대(9명), 60대(5명), 10대·50대(각 4명) 등의 순이었다. 10세 미만 확진자도 3명이 늘었다. 코로나19 사망자는 늘지 않아 누적 289명을 유지했다. 치명률은 2.14%이다.

 이날 0시까지 격리해제된 환자는 26명 늘어 총 1만2천204명이 됐다. 격리 치료 중인 확진자는 36명 추가돼 986명이다.

 현재까지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사람은 누적 140만8천312명이다. 이 가운데 137만2천988명이 음성 판정을 받았고 나머지 2만1천845명은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지난 1월 국내에서 첫 확진자가 나온 이후 누적 확진자를 지역별로 보면 대구가6천927명으로 가장 많다. 서울(1천429명), 경북(1천393명), 경기(1천369명) 등이 뒤를 이었다. 검역 과정에서 확진된 사람도 누적 851명에 달했다.

 방대본은 매일 오전 10시께 당일 0시를 기준으로 국내 코로나19 일별 환자 통계를 발표한다.[연합뉴스]

핫클릭 주요기사
2학기 온·오프라인 병행하면 수행·지필평가 … 코로나19 신규확진 43명중 지역발생 23명
주택연금, 오늘부터 온라인 신청 가능 류호정 분홍원피스에 "술값 받으러 왔나"
2020 공직문학상 대상 대구시 김명자 소설 '꿈' 조국 보수유튜버 상대 1억원 손해배상 소송 제…
"기재부 정신차려라" 부동산3법 찬반토론 '불꽃 '5일부터 허용' 탐정 무엇을 할 수 있나
정부 공공 재건축 제도 도입 50층까지 허용 통합당 조수진 억지논리에 김종민 "생트집 잡…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