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도, 자동차세 납기내 징수율 '역대 최고'
올해 1기분 77.6% 달성... 최근 5년 중 가장 높아
제주시 연동·오라동·우도면 등 지역 징수율 상위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20. 07.08. 10:40:3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특별자치도가 올해 제1기분 자동차세를 부과한 결과 최근 5년간 가장 높은 징수율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도는 올해 제1기분 자동차 부과 결과 24만1606건·240억9700만원을 납기 내 징수해 77.6%의 징수율을 보였다고 8일 밝혔다.

 최근 5년간 제1기분 자동차세 징수율 추이를 살펴보면 2016년 75.2%, 2017년 75.9%, 2018년 72.8%, 2019년 74.4%, 2020년 77.6%다.

 이번에 징수된 자동차세는 지난 2019년도 징수액 226억9100만원보다 14억600만원이 조기 세입됐다. 징수율은 전년 74.4%보다 3.2% 증가했다.

 제주시가 184억7300만원을 징수해 79.1%의 징수율을 보였고, 서귀포시는 56억2400만원을 징수해 징수율이 73.2%이다.

 도관계자는 "역대 최고 징수율"이라면서 "코로나19 위기에도 불구하고 제주도민의 성실납세의식과 행정시·읍면동 세무담당 직원들의 노력이 더해져 더욱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도는 다른 세목에 비해 자동차세가 납기 내 징수율이 낮음에 따라 '올해 제1기분 자동차세 납기 내 징수율 향상 추진계획'을 수립해 올해 징수율 1% 올리기 특별대책을 추진한 바 있다.

 이를 통해 납기 내 목표 징수율을 설정하고 도·행정시·읍면동 책임징수제를 운영해 다각적인 납세 홍보 및 납부독려, 자동차세 조기납부자에 대한 경품 추첨 등을 실시한 결과 행정시별 목표 징수율을 초과 달성했다.

 행정시별 목표 징수율 달성도는 제주시는 전년대비 2.9% 증가, 목표대비 1.9% 초과달성했으며, 서귀포시는 전년대비 4.1% 증가, 목표대비 1.1% 초과달성했다.

 징수율 상위 읍면동은 제주시 연동(92.9%), 오라동(84.2%), 우도면(83.8%), 삼도1동(81.1%)이며, 서귀포시는 안덕면(77.8%), 성산읍(76.8%), 남원읍(76.3%), 표선면(75.2%)이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월드뉴스] 정권퇴진 시위 유혈사태… 170여명 … 제주에만 없는 '지식산업센터' 국비 지원 절실
제주도, 태풍 '장미' 북상 대비 비상근무체제 … 강정 민간마리나 개발사업 결국 원점
바나나 제주지역 고소득 작물로 떠오른다 제주, 첨단기술 활용 소방관제시스템 구현
태풍 '장미' 북상 제주도 "사전 조치 만전" 서귀포농기센터, 종자기능사 양성 '앞장'
제주지속가능발전연구회 대표 박호형-부대표 … 제주도, 올해 성장 유망 중소기업 18개사 선정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