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 극단 배우세상 노천극장서 '캠핑연극'
7월 8~9일 저녁 '사랑한다고 말해줘' 공연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0. 07.05. 09:43:3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코로나19로 무관중, 비대면 공연이 일상화된 현실에서 제주 극단 배우세상이 그와 다른 '캠핑연극'을 펼친다. "연극이란 예술은 관객과 호흡해야 한다"는 생각에 조명이나 음향 시설의 한계를 딛고 제주시 아봉로 142에 '노천극장'을 차리고 무대를 빚는다.

이날 선보일 작품은 로맨틱 스릴러' 장르를 표방한 '사랑한다고 말해줘'(이령 장, 이지은·정귀성 연출). 바람과 바다가 쉬어갈 듯한 무명도에 살고 있는 지선 앞에 이대로가 파도에 쓸려오면서 벌어지는 일을 담는다. 이령, 정귀성, 이지은, 이화, 문영섭이 출연한다.

공연 일정은 이달 8~9일 오후 7시30분. 입장료는 전석 2만5000원. 사전 예매시 40% 할인(1만5000원)된다. 일반 좌석, 평상, 텐트 6동이 준비될 예정이다. 입장객에게는 돼지고기 수육과 밥, 김치를 제공한다.

연출자 이령은 "장르에 맞게 달달함 속에서 변화되는 인물들의 분위기, 감정을 최대한 보여주도록 연출했다"며 "작은 야외극장으로 화려한 조명에 부족함이 있지만 거의 사라진 무대 암전으로 배우들의 움직임을 더욱 자연스럽게 보여줄 것"이라고 했다. 문의 010-5822-0164.

문화 주요기사
육필 회고에 제주도방언 연구와 삶의 궤적 제주땅 흔들림 없는 작은 생명들 눈부셔라
제주 넘어 문학의 의미와 그 운명에 대한 탐색 [김관후 작가의 詩(시)로 읽는 4·3] (70) 바람, 의…
제주언론학회 '취재현장에서의 인권' 세미나 제주 현인갤러리에 꽃물 든 화폭
색·면으로 재창조된 제주 건물과 풍경 바람이 낳은 제주… 폭풍같은 나날 딛고
김만덕과 한라산이 전하는 깊은 위로 제주·대구 음악인 만나 온라인 공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