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도, 올 하반기 수산종자 270만마리 방류
58개 마을 연안어장에 전복, 홍해삼 등 5개 품종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20. 06.30. 10:34:0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수산자원 조성을 위한 수산종자 5개 품종 270만 마리가 마을 및 연안어장에 방류된다.

 당초 제주특별자치도는 올해 예산 27억원을 들여 도내 80개 마을 및 연안어장에 전복 90만 마리, 홍해삼 109만 마리, 오분자기 20만 마리, 어류 144만 마리를 방류할 계획을 세웠다.

 이에 올 상반기 22개 마을어장에 전복, 홍해삼, 오분자기 등 수산종자 93만 마리를 방류했으며, 이어 하반기 58개 마을 연안어장에 전복 42만 마리, 홍해삼 79만 마리, 오분자기 5만 마리, 어류 144만 마리 등을 방류할 계획이라고 30일 밝혔다.

 방류 품종 중 홍해삼은 도 특산품종으로 다른 품종에 비해 서식환경이 강하고, 재포획률이 높아 잠수어업인들이 선호하는 품종이다.

 이외에도 돌돔과 쏨뱅이 등 어류는 정착성 어종으로 제주연안 어선 어업인들의 주 소득원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도관계자는 "최근 수산자원 감소로 어업인들이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지속적으로 해중림 조성과 어초시설 등 어패류 서식환경을 조성하고, 수산종자 방류를 확대해 어선어업과 해녀어업인의 소득증대를 도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도 '녹색제품' 구매 외면하나 신축 공동주택단지 다함께돌봄센터 설치 의무…
"현 공항 처리 한계" vs "첨단화하면 충분" 충돌 대신협 "21대 국회, 지방분권 실현해야"
제주도, 식품가공시설 장비 현대화 사업 추진 제주개발공사 "아이디어로 혁신 속도 낸다"
축산물 생산·유통 영업자 대상 위생교육 재개 제주도, 사회적 농업 활성화사업 본격 운영
"지방의회와 지방행정의 소통의 장이 되길" '개원 4년' 제주한의학연구원 "한의약산업 인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