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교육
"방황 끝내고 드론 전문가 될래요"
청소년쉼터 입소 김모군 여가부장관 표창
영상편집·드론 조종술 배워 취업에 '성공'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20. 06.07. 11:29:0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사진=제주시남자중장기청소년쉼터 제공.

사회복지법인 성안복지재단(대표이사 김경민)이 수탁해 운영하고 있는 제주시남자중장기청소년쉼터(소장 윤인노)는 지난 5월 청소년의 달을 맞아 여성가족부장관표창에 김모군, 도지사표창에 오모군이 선정됐다고 7일 밝혔다. 또 청소년 육성 및 보호 유공자표창에는 오상근 보호상담원이 제주시장표창을 수상했다.

 김군은 어려운 환경에서도 자신의 꿈을 포기하지 않고 끊임없이 노력, 촬영과 영상편집 및 드론 조종술을 습득해 취업에 성공한 것을 인정받아 표창을 받았다. 오군의 경우도 학업과 병행하며 제과제빵 및 바리스타 기술을 배우는 등 모범적인 생활로 표창을 수상했다.

 오상근 보호상담원은 쉼터 청소년들을 위해 적극적으로 헌신하는 모습과 끊임없이 양질의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실행해 청소년 보호 및 자립에 공헌한 부분을 인정 받았다.

 오 보호상담원은 "청소년들이 만족하는 모습만으로도 충분히 기쁜데 이렇게 표창까지 받게 되니 앞으로도 더 잘하라는 뜻으로 알고 더 분발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주시남자중장기청소년쉼터는 2005년부터 지금까지 위기(가출)청소년들이 가정·학교·사회로 복귀할 수 있도록 일정 기간 보호하면서 상담·주거·학업·자립 등을 지원하는 청소년보호복지전문기관이다.

교육 주요기사
제주 청소년 가장 큰 자해 원인은 '친구' 말 많던 '교원능력평가' 결국 유예키로
제주교육청, 공무원 필기시험 합격자 발표 "고등학교 졸업하면 軍부사관 어때요"
'살림살이 팍팍' 제주교육청도 재정진단 '착수' 대학진학 상담도 이제 '스마트폰'으로
제주교육청 공공도서관 열람실 개방 '유보' "청탁금지법은 언론 변화의 기회"
학생 안 찾는 학교도서관 어떻게 살리나 제주대 아열대농생명연구소 온라인 투고·심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