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코로나19 여파 제주 분양시장도 '냉랭'
4월 HSSI 전망치 45… 향후 1년 전망도 불투명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20. 04.09. 16:24:0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봄 분양 성수기인 4월, 코로나19 사태로 전국 분양경기실사지수(HSSI)가 역대 최저치를 기록하며 주택분양시장이 냉랭하다. 제주지역도 전국과 유사한 모습으로 특히 향후 1년간 분양사업에 대한 투자도 불투명한 상황이다.

9일 주택산업연구원에 따르면 4월 전국 분양경기실사지수 전망치는 전달보다 14.5p 하락한 52.2로 관련 조사가 시작된 이래 처음으로 50선을 기록했다. 또한 지난달 HSSI 실적치는 47.3으로 조사 이래 최초로 40선까지 떨어졌다.

4월 전망치는 전국 최고치(서울 66.6)가 60선으로 기준선(100)을 크게 밑도는 가운데 대부분 지역이 30∼50선으로 최저 수준을 나타냈다. 특히 그동안 지방 분양시장을 이끌던 대구(51.3)도 지난달 전망치 대비 22.2p 하락했다.

제주의 4월 전망치는 45.0(전국평균 52.2)이며 3월 실적은 30.0(전국평균 47.3)으로 모두 전국 최하위권에 머물고 있다. 특히 향후 1년간 분양사업 여건에 대한 조사에서 제주는 26.7로 응답, '위험' 수위를 보였다. 이에 따라 신규 분양사업 추진은 매우 신중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주택산업연구원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분양 일정에 차질을 빚고 있으며 향후 분양계획, 홍보전략 등의 사업계획 전반에 대한 불확실성도 커졌다"며 "자구책으로는 금융지원 등 차별화된 서비스 제공을 통한 수요자 유치에 주력해야 한다"고 진단했다.

경제 주요기사
제주 외국인 직접투자 늘어나나 외국인 투자자 국내 상장 주식 약 31% 보유
내국인 관광객 느는데 외국인 언제쯤… 제주조달청-제주테크노파크 업무협약 체결
(주)제이디팜스 제주 최초 벤처기업협회 임원… 제주 신규 면세점 허용에 도민사회 '반발'
제주항공 제주~전남 하늘길 확대 하귀농협 예수금 3000억원 달성
한화리조트제주 환경정보공개 대상 특별상 수… 대학생 취업 선호 기업 2위 네이버, 1위는…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