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장성철 선거캠프 "송재호 공약 두루뭉술 구호만"
8일 논평... 더불어민주당 송재호 후보 전략공천 비난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20. 04.08. 14:35:5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제주시갑 선거구 미래통합당 장성철 후보 선거사무소가 8일 논평을 내고 더불어민주당 송재호 후보의 '전략공천' 문제를 지적했다.

 장성옥 공보팀장은 이날 논평에서 송재호 후보를 겨냥해 "지금 '제주시 갑' 유권자들은 여태껏 한 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친문 꽂아넣기 선거와 마주하고 있다. 참으로 이상한 선거"라면서 "송 후보의 이레착 저레착 뜬금없는 정치행보에 유권자들이 혀를 내두를 지경"이라고 지적했다.

 장 팀장은 "'제주시 갑' 선거구는 같은 당 강창일 의원이 불출마를 선언하면서 전략공천 대상지로 결정됐다. 송 후보가 아무리 제주지역 '친문' 패권세력 대표주자 라고는 하나 번갯불에 콩 볶아먹듯 선거를 치르는 행태는 비난과 지탄을 받아 마땅하다"고 밝혔다.

 이어 "모든 게 조령모개이다 보니 송 후보의 공약과 토론은 부실하기 짝이 없다. 두루뭉술한 구호만 있고 구체적 내용은 없다"면서 "총선은 립 서비스가 아니다. 이번 선거는 결국 준비된 후보와 급조된 후보 간 대결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민선 7기 원도정 예산 환경보다 개발 편중 '농가 인력난' 농림부 도농 인력중개시스템 구…
"서귀포 생약·바이오메카 육성을 위한 간담회 … 제주도의회 행정자치 전문위원 채용 공고
제주농기원 '제철음식 만들기' 교육생 모집 제주 산악박물관 다음달 4일부터 단계적 개방
제주테크노파크, 입주기업 추가모집 제주도, 전기차 배터리 재사용 고도화 추진
"소나무 이식 재선충병 검사 받아야" 제주공공WiFi 6월부터 백록담서도 '팡팡'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