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서귀포시
코로나19 대응 민관협력 자율방역 강화
서귀포시, 자생단체와 함께 방역주기 등 기준 마련
자가격리자 유선 모니터링 통해 불편사항 해소 등
문미숙 기자 ms@ihalla.com
입력 : 2020. 02.27. 16:40:3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서귀포시는 코로나19의 지역사회 감염을 막기 위해 지역내 자생단체 등 민관과 협력해 방역소독 주기 등 기준을 마련해 시행중이다. 사진=서귀포시 제공

서귀포시는 코로나19의 지역사회 감염 확산을 막기 위해 '민관협력 자율방역시스템 운영에 따른 소독기준'을 마련해 26일부터 시행에 들어갔다. 또 코로나19 확진자 접촉자로 자가격리중인 64명을 대상으로 모니터링하면서 생활불편사항을 해소하고 있다.

 서귀포시는 코로나19 방역소독과 관련해 일선 현장의 혼선을 방지하고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방역 주기와 방법, 방역 인원 등 자체 방역소독 기준을 마련, 26일부터 시행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이는 종전 '집단시설 및 다중이용시설 소독안내' 등에는 구체적 방역소독 시기 등이 구체화되지 않아 읍면과 자생단체 등이 현장에서 혼선을 빚는데 따른 조치다.

 기준에 따라 방역소독시에는 2~3명의 소규모 그룹을 운영(코로나19 확진자 발생시엔 전문소독업체에 위탁)하고 ▷어르신·장애인, 어린이 등 취약계층이 이용하는 다중이용시설(실내)은 주2회 ▷버스 승차장, 클린하우스 등(실외)는 주1회 방역소독을 하게 된다. 인구가 많고 서로 인접한 인접한 송산·정방·중앙·천지동은 매주 수요일 일제 방역소독의 날을 운영하기로 했다.

 특히 이달 7일부터 '우리 동네 우리가 지킨다'는 슬로건 아래 추진해온 민관협력 자율방역시스템도 지난 24일부터 강화했다. 새마을지도자서귀포시협의회, 서귀포시지역자율방재단을 중심으로 다중이용시설(경로당·마을회관·버스정류장 등) 1179개소에서 방역을 실시해 왔는데, 26일부터는 참여 자생단체를 확대해 5개 단체 75명이 참여해 장애인시설과 아동시설 304곳을 방역소독했다.

 시는 또 지역내 자가격리자 64명(해군이 별도 관리하는 해군기지전대 49명은 제외)을 대상으로 전담공무원을 1:1로 지정, 매일 2회(오전 9시, 오후 4시) 건강상태와 생활수칙 준수 여부를 유선 확인하고 있다. 자가격리자들의 불편사항은 총괄부서에 통보해 해소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지역 자생단체와 함께 민관협력 자율방역시스템 방역소독기준을 마련해 일선의 혼선을 막고 있다"며 "코로나19 현장지원을 위해 중국 자매도시에 파견 대기중인 5급(보건직렬) 공무원이 27일부터 서귀포보건소에서 방역업무를 총괄지휘하고 있다"고 밝혔다.

서귀포시 주요기사
"솔동산 버스킹 즐기며 코로나19 피로 잊자" 발달장애인에 주간활동서비스 바우처 제공
서귀포시, 하반기 5급 승진심사 의결자 7명 발… 서귀포보건소 검사장비 확충·현대화 추진
서귀포시 문화도시조성사업 본궤도에 오르다 코로나19 지역전파 대비·대응 모의훈련
서귀포보건소, '신나GO! 빠지GO! 운동교실' 개강 성산읍, 취약계층 위한 '기부의 손길' 이어져
서귀포시 저소득층에 냉방비 10만원 지원 서귀포시 "모범음식점 신청하세요"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