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신화련 금수산장 700억대 금융기관 예치 '미이행'
26일 제주도개발사업심의위 자문 결과
예치 착수 기한 6개월 연장하자는 의견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20. 02.26. 18:53:4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 신화련 금수산장 관광단지 조성사업이 착공의 조건이었던 '자기자본·차입금 국내 금융기관 예치'를 이행하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도는 26일 도청 별관 3층 소회의실에서 개발사업 심의위원회를 개최해 신화련 금수산장 관광단지 조성사업의 금융기관 예치 착수 기한을 6개월 연장하는 '자문' 결과가 나왔다.

 이번 심의위원회는 신화련금수산장개발㈜ 700억원이 넘는 자금을 국내 금융기관에 예치하지 않으면서 이뤄졌다. 앞서 지난 2019년 1월 18일 제주도 개발심의위원회는 신화련금수산장개발㈜에 자기자본 516억원과 차입금 253억원 등 769억원을 국내 금융기관에 예치하는 조건이 완료되는 조건으로 개발사업 허가를 내준 바 있다.

 신화련금수산장개발㈜(대표이사 텐펑)이 추진하는 신화련 조성사업은 한림읍 금악리 소재 블랙스톤골프장 부지를 포함한 86만6539㎡ 부지에 7431억원을 투입, 숙박시설(664실), 휴양문화시설, 컨벤션시설, 골프아카데미, 6홀 코스 골프장 등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제주도 관계자는 "법상으로는 1년간 연장이 가능하지만 자문 결과 6개월이 적정하다고 판단됐다"며 "최종 연장 여부는 조만간 심의위원회를 개최해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민주당 이인영 "총선 후 임시회서 4·3특별법 개… 제주 10번째 확진자 나오나... 유럽 유학생 1차 …
장성철 "어린이 보호구역 CCTV 확충" 오영훈 "심재철은 제주도민에 사과하라"
차주홍 "주민자치회법 입법 적극 추진" 송재호·장성철 후보, 4·3추모 선거운동 잠시 …
강은주 "4·3에 대한 정명운동 나설 것" 코로나 속 4·3추념식 봉행… "개최만으로 감사"
경로당 등 사회복지이용시설 휴관 4차 연장... … 문 대통령 4·3 배보상 강조.... 정부.국회 움직…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