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국내외여행업 신설 여행업 제도 개선
정부 20일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
지역민생규제 혁신방안 마련
서울=부미현 기자 bu8385@ihalla.com
입력 : 2020. 02.20. 17:34:2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정부가 국내외 영업을 동시에 수행할 수 있는 국내외여행업을 신설할 수 있도록 여행업 제도를 개선하기로 했다. 국외여행업자과 국내여행업 구분으로 이중 등록비용이 발생했던 사업자의 부담을 줄이고, 여행지에 따라 여행사를 각각 선택해야 하는 여행객들의 불편함이 개선될 전망이다. 정부는 또 재개발사업시 건축심의와 교통영향평가를 통합 심의해 사업 기간을 단축하는 제도 개선에도 나선다.

정부는 20일 제101회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에서 '지역 민생규제 혁신방안'을 심의·확정했다.

정부는 민생혁신의 일환으로 각 지자체의 건의를 받아 국무조정실과 행정안전부가 중심이 돼 관계부처 합동으로 제도 개선과제를 발굴했다.

이번에 확정된 개선 과제는 '지역개발 촉진', '생활불편 해소', '영업부담 완화' 3개 분야 50건이다.

주요 개선과제로는 ▶재개발사업시 건축심의와 교통영향평가 통합 심의 ▶ 도시재생사업의 '경미한 변경' 범위 확대 ▶ 여행업 제도 합리화로 국내외여행업 신설 ▶농어촌 민박 시설기준 규제 완화 ▶ 마을어업권 행사 가능한 지역범위 확대 등이다.

정부는 "중앙과 지방의 긴밀한 협업을 통해 추진했으며, 올해에는 지역경제 활성화에 중점을 두고 지역별 현안 사업 관련 규제를 발굴ㆍ개선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카카오커머스, 벤처캐피탈 투자조합에 20억 출… 제주 제2공항 예정지 인근 토지, 목적 외 사용 '…
해외여행 못간 20~30대 제주로 몰린다 제주도의회 상임위 개편 공론화 촉각
양돈농가 외부·울타리 입출하대 설치해야   코로나19 심각단계 100일 제주관광객 217만명 줄…
제주 밀려드는 괭생이모자반 선제적 대응 실패 고태순 의원, 취약계층 방문방역 지원 조례 제…
제주 건설기계 공영주기장 설치 근거 마련 추… 제주도, 유관기관 합동 교통사고 예방 강화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