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제주도-제주Utd '지역경제 활성화' 위해 뛴다
원희룡 지사 5년째 제주 연간회원권 구매
남기일 "도민과 함께 코로나 위기 극복"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20. 02.20. 11:28:0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유나이티드(이하 제주)가 코로나19 예방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제주특별자치도가 손잡았다.

 제주 남기일 감독과 김현희 단장은 19일 오전 제주자치도을 방문해 원희룡 제주도지사와 만남을 가졌다. 이날 면담에서 양측은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기로 뜻을 모았다.

 최근 코로나 19 확산으로 제주도를 찾는 관광객이 감소하고 지역경제가 침체위기를 맞은 상황에서 3월 홈 4연전을 통해 코로나19 확진자가 없는 '청정 제주' 이미지를 적극 활용해 위축되고 얼어붙은 소비심리를 녹일 계획이다.

 원희룡 제주지사는 2020시즌 연간회원권을 구매하며 함께 위기를 이겨내자는 메시지를 전했다. 원 지사는 5년째 연간회원권을 직접 구매하며 제주도정, 넓게는 제주사회의 관심을 촉발시키는 계기를 만들고 있다.

 "코로나19 예방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제주유나이티드와 함께 뛴다"라고 운을 뗀 원희룡 지사는 "청정제주 이미지를 적극 홍보하고 최근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남기일 감독은 "제주도민의 힘으로 확진자 제로의 청정제주를 지켜온 것처럼 제주유나이티드 역시 제주도 유일의 프로구단이라는 책임감 아래 최선을 다하겠다. 제주도정과의 적극적인 협조로 위기를 반드시 이겨내겠다"라고 말했다.

스포츠 주요기사
멈춰선 도내 체육행사… 4월에도 '올스톱' 제주도체육회, 학교연계형 스포츠클럽 공모
"코로나19 막아라"… 제주 학원가 재검점 '병역특례' 손흥민 제주서 기초군사훈련 받는…
EPL "안전해질 때까지는 리그 재개 없다" 추신수 마이너 선수에 1000달러 지원 '특급 선행
메시 선정 '챔스 최고 25인'에 손흥민 포함 '잇단 코로나19 확진' 일본프로축구 리그 재개 '…
류현진·추신수, MLB 선급금으로 일당 582만원 받… PGA 투어 시즌 재개되면 출전 선수 늘린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