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코로나19 제주대 중국 유학생 2주간 별도 관리
송석언총장 "코로나19 잘못된 정보 전파 우려"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2.19. 17:32:5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대학교가 개강을 앞두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학부모·학생의 협조를 당부했다.

 송석언 제주대학교 총장은 19일 입장문을 내고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대학 대응 방안과 관련해 잘못된 정보가 전파되면서 학부모·학생의 우려가 커지는 것같아 염려스럽다"며 이같이 밝혔다.

 송 총장은 제주대가 중국인 유학생을 별도로 집중 관리하고 있다고 밝혔다.

 학교측에 따르면 중국인 유학생들은 입도후 대학 국제교류본부 직원의 동승 하에 곧바로 학생생활관의 독립된 집중보호실로 오게 되며, 발열 검사와 중국 내 동선확인 등을 통해 생활관 입소가 결정된다.

 입소가 결정된 중국인 유학생은 잠복기 2주간 세면대와 화장실이 개별적으로 구비된 1인실에서 집중 보호를 받게 된다.

 특히 집중 보호 기간 중국인 유학생이 외출을 자제하도록 대학에서 모든 생활·편의용품과 식사를 공급하고 전문 경비업체가 24시간 방 밖 출입을 모니터링하고 있다.

 또 하루 2회 이상 발열 검사를 하고, 퇴소 이후에도 일정 기간 건강 상태를 조사해 만일의 상황에도 대비하고 있다고 송 총장은 설명했다.

 송 총장은 "집중보호실에 대해서 매일 1회 이상, 다른 건물은 주 1회 이상 소독과 방역을 하고 있다"며 "또 집중보호실에서 배출되는 폐기물은 전문 업체에서 수거하도록 하는 등 학생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연합뉴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 다음 주말까지 비 날씨 없다 자가격리 거부 국외방문 4명에 "제주 떠나달라"
제주을 TV토론회 오늘 오후 6시 홈페이지 동시 … 비 그친 제주 당분간 맑은 봄 날씨
해양수산부 4월 이달의 섬 제주 쇠머리섬 선정 제주갑 TV토론회 오늘 오후 6시 한라일보 홈페…
후보등록 후 첫 여론조사 제주 3개 선거구 민주… 제주에너지공사 황우현 사장 30일 취임
제주지방 31일 밤부터 다시 봄 비 제주 맑은 날씨 보이다 31일 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