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핫클릭
'새보수당 탈당' 정운천 미래한국당 최고위원으로
미래한국당, 의원 5명 채워 억대 경상보조금 확보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2.14. 11:56:2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자유한국당과 합당하는 새로운보수당의 정운천 의원이 14일 한국당의 비례대표 위성 정당인 미래한국당으로 이적했다.

 미래한국당은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정 의원을 당 최고위원으로 영입했다고 밝혔다. 새보수당 역시 공보실 명의 입장문에서 정 의원이 이날 오전 탈당계를 제출, 자동 탈당됐다고 전했다.

 미래한국당은 "정 의원은 단 한명뿐인 호남지역 보수정당 국회의원이자, 전업 농민으로 시작해 이명박 정부 초대 농림수산식품부 장관까지 역임한 입지전적 인물"이라며 "호남에 보수의 뿌리를 내려 명실상부한 전국정당으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고 영입 배경을 설명했다.

 초선인 정 의원은 전북 전주을이 지역구다. 정치권에서는 그가 비례대표로 이번총선에 출마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정 의원의 이적 절차가 이날 중 마무리되면 미래한국당 소속 의원은 한국당 출신의 한선교·김성찬·조훈현·이종명 의원에 더해 5명이 된다.

 의원 5명을 확보함으로써 이날 지급되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1분기 경상보조금 액수를 늘리겠다는 미래한국당의 목표도 이뤄지게 됐다.

 경상보조금은 의원 수가 5명 이상일 경우 경상보조금이 5억원 이상 나오지만, 5명이 안 될 경우 5천만원 미만으로 급감한다.

 미래한국당은 현재 불출마를 선언한 한국당 여상규 의원 등을 대상으로도 입당을 설득하고 있다.[연합뉴스]

핫클릭 주요기사
법무부 '2주 자가격리' 거부 외국인 8명 강제 출… 국내 코로나19 어제 89명 증가 총 9976명
총선 비례투표 미래한국 25.1%·시민당 20.8% 네이버, 오늘부터 급상승 검색어 일시 중단
'셧다운' 이스타항공, 직원 절반 750명 구조조정… 민주당 "윤석열, 종편-檢유착의혹 입장 내야" …
삼성, 갤럭시S20 울트라 512GB 출시 대한항공 외국인 조종사 전원 3개월간 무급휴…
유시민 "안철수 자가격리 더 하는게 당에 도움" '의정부성모병원 방문' 서울아산병원 9세 환아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