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대기업 농산물 수입 공식화 감귤류 악영향"
농업경영인제주도연합회 "현대코퍼레이션 홀딩스 규탄"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20. 01.21. 15:05:2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사)한국농업경영인제주특별자치도연합회(회장 현진성)는 21일 성명서를 내고 "대기업의 농산물 수입은 감귤·만감류에 악영향 우려가 있다"며 "상호 협력 모델이란 미명하에 국내 농가 죽이기에 나서고 있는 현대코퍼레이션홀딩스의 행태를 규탄하며, 캄보디아산 농산물 1월 국내 수입 중단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언론보도 등에 따르면, 현대코퍼레이션홀딩스가 지난 15일 캄보디아에서 총면적 5만㎡ 부지에 6000㎡ 규모의 농산물유통센터를 준공, 캄보디아산 망고를 비롯한 열대과일을 1월 중 한국 시장으로 수입해 유통할 예정"이라며 "매년 수출 물량 확대는 물론 취급품목도 용과, 망고스틴 등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우려했다.

특히 이들은 "최근 감귤 등 국내 과일 가격 폭락으로 과수 농가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국내 대기업이 열대과일 생산·수입을 공식화하면서 국내 과수 농가들의 목을 죄지 않을까 우려스럽다"며 "이번 망고 수입이 1월부터 예정돼 있어 가격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감귤 농가에게는 감귤 소비 부진을 야기해 그렇지 않아도 어려운 상황을 더욱 힘들게 함은 물론 향후 만감류에도 악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이들은 "정부와 현대코퍼레이션홀딩스는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 농가를 먼저 살피고 국내 농산물 수출에 전력을 다해 국내 농가 살리기에 나서라"며 "제주도는 현대코퍼레이션홀딩스의 이번 사업 추진이 향후 제주 감귤과 만감류에 미칠 악영향을 파악, 정부에 건의해 대기업의 열대과일 수입을 막는데 총력을 다 하라"고 촉구했다.

경제 주요기사
제주농협 화훼소비촉진 꽃 나눔 행사 '활짝' "청정제주 사수 관광시장 회복 집중"
작년 12월 제주 면세점 매출액 전국 1위 내땅 개발행위허가 인터넷으로 '한방에'
1월 제주지역 주택거래량 늘었다 제주 마늘·양파주산지협의체 가격안정제 논의
연초부터 제주 아파트 매매량 급증... 인구유출… 작년 제주 오피스 수익률 2.4% 전국 꼴찌
성산일출봉농협, 천혜향 미국 첫 수출 성사 한라봉 재배면적 줄고 천혜향·레드향 늘듯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