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남원읍서 물질나섰던 70대 해녀 숨져
이태윤 기자 lty9456@ihalla.com
입력 : 2020. 01.17. 11:25:0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서귀포시 해상에서 물질에 나섰던 70대 해녀가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17일 제주도 소방안전본부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15분쯤 서귀포시 남원읍 위미리 인근 해상에서 물질을 이어오던 오모(75)씨가 물에 떠 있다는 신고가 119에 접수됐다.

 오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조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결국 숨졌다.

 해경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사회 주요기사
제5호 태풍 '장미' 10일 아침 제주 통과 예상 주말 제주서 화재 잇따라... 인명피해는 없어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 착한가게 3000호 돌파 제주소방서 의용소방대 소방기술 경연대회
제주해경, 조업 중 앵커줄에 다친 어선 선장 긴… 제주해경, 구명조끼 미착용 레저객 과태료 부…
제주 자가격리 시설에서 불... 격리환자 대피 … 제주시 내년도 주민참여사업 211건 선정
제주지방경찰청 차장에 이인상 경무관 발령 제주서 먼바다로 떠밀려가던 모녀 구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