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성매매 알선 업주 징역형 선고
징역 10월·집행유예 2년
이상민 기자 hasm@ihalla.com
입력 : 2020. 01.02. 18:10:2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지방법원 형사2단독 이장욱 판사는 성매매를 알선한 혐의(성매매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로 기소된 중국인 A(44·여)씨에게 징역 10월에 집행유예 2년, 추징금 8000만원을 선고했다고 2일 밝혔다

 또 A씨의 범행을 도운 동생 B(41·여)씨와 성매매 장소를 빌려준 C(82)씨에 대해서는 각각 벌금 700만원과 벌금 500만원이 선고됐다.

 A씨는 지난 2018년 11월22일부터 지난해 8월29일까지 제주시내에서 남성들로부터 성매매 업소를 운영한 혐의로 기소됐다.

 이 판사는 "피고인들이 잘못을 인정하고 반성하는 점을 고려해 형을 정했다"고 밝혔다.

사회 주요기사
제2공항 찬성 측 여론조사 91.7% "발전 위해 필요 "제주도정 위원회 개최, 사회적 거리 두기 깨는…
국회의원 후보 대상 동물테파크 찬반 입장 공… 법정서 판사에게 욕설한 60대 징역형
검찰, 이웃 살해한 여성 징역 30년 구형 "시민의 안전을 밝고 환하게"
"평화·인권의 섬 제주 실현하는 계기돼야" 제주 코로나19 소개 명령 한달…갈곳 잃은 환자
제주소방서 항·포구 선박화재 안전대책 추진 문대림 골프 의혹 제기 제주도 공보관 무죄 확…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