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고령운전자 교통안전교육 이수율 저조
56% 그쳐 오는 31일까지 반드시 이수해야
이상민 기자 hasm@ihalla.com
입력 : 2019. 12.11. 19:52:5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지역 만 75세 이상 고령 운전자들의 교통안전교육 이수율이 저조한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제주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이달까지 제주지역 만 75세 이상 적성검사 대상자의 교통안전교육 이수율은 56%에 그치고 있다.

도로교통법에 따르면 만 75세 이상 운전자는 적성검사 전 반드시 교통안전교육을 받아야 한다고 명시돼 있다.

적성검사 대상자는 오는 31일까지 교육을 이수하지 않으면 운전면허를 갱신하지 못하고 보유한 면허별로 1종은 3만원, 2종은 2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또 적성검사를 받지 않은 상태가 1년 이상 지속되면 운전면허가 취소된다.

교통안전교육을 받는 데는 2시간 가량이 소요된다. 교육은 인지능력 자가진단과 교통관련 법령 등 안전운전에 도움을 주는 내용으로 이뤄졌다.

교육 대상자는 오는 31일까지 도로교통공단 제주지부(064-710-9143)를 방문하거나 홈페이지 또는 도로교통공단 콜센터(1577-1120)로 전화로 예약해 교육을 받으면 된다.

경찰 관계자는 "교육을 신청한 경우 내년 3월 31일까지 지정된 기일에 교육을 받으면 불이익이 없도록 기간을 연장했다"며 "서둘러 교육을 신청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지역 총선 투표소 48곳 장애인 접근 불가… "4·3 민중항쟁 72년, 미국의 사죄·책임 요구"
제주대병원 비뇨의학 로봇 수술 300례 돌파 조립식 창고 전소…1억원 재산피해
4·3수형생존인 "억울함 풀어달라" 3차 재심 청… 제주 비양도 해녀 해상시위···도항선 갈등 폭…
9살 어린이, 제주대병원에 손편지·마스크 전달 누범기간 절도·음주 뺑소니 실형
해원방사탑제 "명예회복의 길… 아직도 요원" 민주노총 제주 "고병수·강은주 후보 지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