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 김영란 시인 가람시조문학 신인상 수상
수상작 '헛꽃의 존재론'… "존재의 진실 일깨워"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12.08. 11:02:4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 김영란(사진) 시인이 최근 등단 10년 미만의 시인을 대상으로 한 제11회 가람시조문학 신인상을 수상했다.

가람시조문학상은 가람 이병기 선생의 문학정신을 계승하기 위해 제정된 상으로 가람의 출생지인 전북 익산시에서 주관하고 있다. 수상작은 '헛꽃의 존재론'으로 역설과 반전의 기미를 함의하는 제목에 더해 존재의 진실을 일깨우는 작품이라는 평을 받았다.

김 시인은 수상 소감에서 "이병기 선생님의 시 정신과 시조사랑의 마음을 올바르게 이어받고 더 열심히 하라는 격려의 뜻을 헤아려 어긋남이 없이 앞으로 나아가겠다"고 했다. 상금은 1000만원이다.

조선일보 신춘문예로 등단한 시인은 제주작가회의, 제주시조시인협회, 애월문학회 회원으로 시조집 '꽃들의 수사'를 냈다.

문화 주요기사
제21회 제주 고교생 일본어말하기 대회 [김관후 작가의 시(詩)로 읽는 4·3] (76)영어회화…
익숙함을 의심하다… 제주청년작가들의 질문 제주 '마주보기 동화' 10주년 전시회
제주 현인갤러리 이석중 초대전 제주 미술그룹 연 정기전 '이어·도'
시각공해 말고 제주 마을의 기록과 재생으로 제주 현택훈 시인과 함께하는 교차언어 낭독회
가칭 '제주아트플랫폼' 타당성 논의 토론회 서귀포예술단 위로와 감사 담은 랜선 음악 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