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람과사람
"포털 지역언론 패싱"… 대신협 생존전략 모색
회원사 발행인·기자 등 참석
위영석 기자 yswi@ihalla.com
입력 : 2019. 12.06.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대한민국지방신문협의회는 5일 '뉴미디어시대 지역신문의 생존전략 심층토론회'를 개최했다. 사진=위영석기자

“다양성 확보 대책 마련 절실”

국내 굴지 포털사이트인 네이버가 지역언론이 생산한 뉴스에 대한 홀대가 심각하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포털에 제공되는 뉴스의 가치 판단에 필요한 알고리즘은 물론 뉴스제휴평가위원회 구성 등에서 지역언론이 차별을 받으면서 보이지 않는 네이버 진입장벽으로 작용하고 있다는 것이다.

이는 대한민국지방신문협의회(대신협)와 더불어민주당 이상민 의원(대전 유성을)이 5일 오후 2시 국회의원회관 제8 간담회실에서 '뉴미디어시대 지역신문의 생존전략 심층토론회'에서 나왔다.

이날 토론회는 네이버 등 대형 포털의 지역뉴스에 대한 차별적 서비스와 높은 진입 장벽으로 어려움을 겪는 현 상황을 타개하고, 구체적인 개선책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대신협 26개 회원사 발행인과 기자, 뉴미디어 책임자 등이 참석해 의견을 교환했다. 또 참석자들 간 종합토론이 진행됐고, 대신협 회원사 뉴미디어 담당 책임자들 간 실무회의가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중도일보 우창희 뉴미디어부 부장은 '대형 포털의 지역뉴스 차별적 서비스와 진입 장벽의 실태' 주제발표를 통해 포털의 지역언론 패싱 우려에 대해 집중적으로 문제 제기를 했다.

우 부장은 "(CP사)와 검색사가 생산한 기사에 대해 각각 알고리즘 신뢰도 차이를 크게 주면서 지역언론 검색사의 기사가 리스트에서 후순위로 밀려 나고 있다"며 "서울 내 인터넷 매체보다 지역 언론이 쓴 기사의 가중치가 낮게 평가받고 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알고리즘은 네이버 첫 화면에 노출되는 기사 리스트를 결정하는 일종의 가중치를 말하는 것이다.

이와 함께 최재민 한국언론진흥재단 책임연구위원은 이날 토론회에서 '포털 중심 뉴미디어시대, 지역신문의 대응 전략'에 대해 주제 발표했다.

최 연구위원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언론 대응 방안을 소개하며 "지역신문만이 생산할 수 있는 자체적인 기사 경쟁력을 높여야 한다"고 주장했다. 최 연구위원은 "디지털 공간에서 지역신문이 어떤 새로운 콘텐츠를 생산할 것인지 고민하고, 보도자료나 출업처에 의존하는 구조를 타파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상민 의원은 "뉴미디어 시대가 도래하면서 새로운 플랫폼이 도입되고 지역신문들의 위기도 커지고 있다"며 "지역신문들의 발전이 곧 지역의 발전으로 연결되고 지역 여론의 다양성을 확보하도록 대책 마련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사람과사람 주요기사
합동 전통혼례 올린 다문화 부부 5쌍 농기계 폐타이어 수거… “깨끗한 농촌을”
호식이두마리치킨 봉사단 치킨쿠폰 기부 화북동새마을부녀회 사랑의집 고쳐주기
김만덕기념관 한경면에 물품 기탁 천제연라이온스 취약가구에 보행기 전달
제주 그랜드 보청기 고객 밀착 서비스 정경자 법무보호 여성위원장 침구 지원
“수확한 열무로 농촌 취약계층에 나눔” 제주동부경찰서 경미범죄심사위 개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