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장애인인권영화제 '애린' 단편 경쟁 대상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11.12. 09:26:2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지난 10일 폐막식에서 단편경쟁 수상자와 대회 관계자, 내빈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주장애인연맹 제공

(사)제주장애인연맹(제주DPI)이 주최한 제20회 제주국제장애인인권영화제에서 조승연 감독의 단편 '애린'이 대상에 선정됐다. 제주DPI는 지난 10일 단편경쟁 대상작 상영을 끝으로 영화제의 막을 내렸다.

이번 단편경쟁에는 50편이 접수됐고 15편이 본선에 올랐다. 대상작인 '애린'은 서울장애인차별철폐연대 소속 활동가인 애린의 활동 모습을 담은 작품으로 우리 사회 장애인인권의 현실을 잘 표현했다는 평을 받았다.

대상에 이은 우수상은 변성빈 감독의 '손과 날개', 장려상은 이재현 감독의 '블라인드 파티', 인권상은 이미지 감독의 '터치', 관객심사단상은 여선화 감독의 '별들은 속삭인다' 와 김덕근 감독의 '민혁이 동생 승혁이'에게 돌아갔다.

문화 주요기사
제주 김영란 시인 가람시조문학 신인상 수상 "식물과 인간 운명 공동체..제주 누볐던 타케 …
국립제주박물관·중국하이난성박물관 자매관 … 제주 성산포 빛의 벙커에 '불멸의 화가' 고흐
"제주에 직지보다 앞선 고려말 인쇄 자료 있다" [제주바다와 문학] (32)한림화 소설 '불턱'
제주서 춤과 음악, 무언극으로 그리는 베토벤 제주 백광익 작가 서울 U.H.M 갤러리 초대전
제주 바다를 품은 영화 '어멍' 관객과 대화 [김관후 작가의 詩(시)로 읽는 4·3] (37) 곤밥 한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