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이슈키워드
'모던패밀리' 박원숙, 아들 향한 그리움 "긍정적인 아이였다"
김지연 기자
입력 : 2019. 11.09. 18:45:4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사진=MBN)

박원숙이 16년 전 세상을 떠난 외아들의 친구들 앞에서 처음으로 ‘참척’의 아픔을 꺼내놓았다.



8일(금) 방송된 MBN ‘모던패밀리’(연출 송성찬 /기획·제작 MBN) 37회에서 박원숙은 아들의 사망 16주기에 남해로 찾아온 아들 친구들을 위해 푸짐한 만찬을 대접하며 가슴 뭉클한 시간을 보냈다.



이날 박원숙은 아들에 대해 “수더분하면서도 긍정적인 아이였다. 나랑 많이 닮은 것 같다. 부정적인 상황에서도 긍정적인 코믹 코드가 있었다”고 회상했다.



박원숙은 아들 친구들에게 “벌써 16년이 흘러 너희들이 50세라니, 참으로 고맙다”라고 말했다. 또한 “그날을 깊이 생각하지 않으려고 한다. 객관적으로 날 봐도 불쌍하고 기가 막힌 사람이라서 그날을 떠올리지 않으려고 했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겨우 상처가 아문 것 같은데 다시 마음이 아플까봐 아들이 있는 곳에도 안 간다”고 덧붙여 먹먹함을 안겼다.



고인의 친구들은 “어머니가 범구 얘기를 하시는 게 처음”이라고 놀라워하면서, “뒤늦게라도 어머니 칠순을 챙겨드리고 싶었다”라며 정성스런 문구가 쓰인 케이크를 선물했다.



박원숙은 깜짝 선물과 추모 영상에 눈물을 흘렸다.

이슈키워드 주요기사
'초콜릿' 윤계상-하지원, 웃음꽃 케미 담긴 촬영장 … '99억의 여자' 조여정-오나라, 상반된 분위기..어떤 …
'시동' 마동석, 포스터-예고편 공개..호기심 증폭 '우다사' 박연수, 소개팅 상대는 누구?.."과거보다 …
'풍문으로 들었쇼' 전현무 이혜성 핑크빛 소식 전해… '우다사' 김경란, 새로운 만남에 소극적 자세? "나를…
'최파타' 고규필, 김수안 칭찬 "현장에서 나보다 더 … '아침마당' 김정렬 "동안 비결? 요즘 기술이 좋다"
강남, 이상화 부모님집서 만찬.."15kg는 그냥 찔 것 … '아이콘택트', 민식이법에 얽힌 비화 공개..안타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