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20회 제주장애인인권영화제 11월 7일 개막
15편 본선 경쟁… 개막작 채승훈 감독의 '우리'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11.05. 18:08:1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사)제주장애인연맹(제주DPI)이 주최하는 제20회 제주국제장애인인권영화제가 11월 7~10일 김만덕기념관에서 무료로 열린다.

'감수성은 더하고 편견은 빼자'를 슬로건으로 진행되는 이번 영화제는 장애인 인권과 장애문제를 다룬 작품을 선보인다. 국내외에서 50편의 경쟁작이 접수됐고 이중에서 15편이 본선에 올랐다.

장애인의 결혼 문제를 다룬 제주출신 김경률 감독의 '작은 불씨 하나'도 특별상영한다. 첫날 오후 2시부터 상영되는 개막작은 채승훈 감독의 '우리'로 정해졌다. 064)757-9897.

문화 주요기사
서예로 담아낸 제주해녀의 위대함 닿을 수, 닿을 수 없는 섬 제주
[김관후 작가의 시(詩)로 읽는 4·3] (35)아, 샛바람이… 제주 땅에서 깨달은 공존의 이유
퇴직 경찰관 모임 제주경우문예회 회원전 제주 본풀이 바탕 창작마당굿 '동이풀이'
국수호디딤무용단 제주아트센터 공연 제주4·3 유품 사진전 '기억의 목소리' 토크콘서트
서귀포 애니센터 마술체험·풍선퍼포먼스 서귀포합창단이 무반주 합창으로 그리는 가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