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원희룡 지사 행정감사 중 사무관들과 술자리 '논란'
17일 제주도의회 현길호 의원 "의회 무시.. 불쾌하다"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19. 10.17. 15:45:2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원희룡 제주지사 페이스북 캡처.

원희룡 제주지사가 행정사무감사기간중 제주도청 50대 이하 사무관들과 회식을 벌여 논란이 일고 있다.

 17일 열린 제주자치도의회 행정사무감사에서 현길호 의원은 허법률 특별자치행정국장에서 "국정감사와 행정사무감사 등을 준비하느라 고생이 많다"고 전제를 깐 후 "그러면 국감 같은게 있으면 회식을 언제하느냐"면서 원희룡 지사의 페이스북 얘기를 꺼냈다.

 현 의원은 '도청의 젊은 동료들과 밤 늦도록 술잔 기울이며 모처럼 오붓한 시간을 보냈습니다...우리 도민들께 힘이 되어 드리겠다는 마음가짐으로 열심히 일하는 동료들이 저에겐 천군만마입니다'라는 원 지사의 페이스북을 읽으며 "행정사무감사 기간에 사무관을 대상으로 술자리를 가져도 되는 것이냐"고 물었다.

 이에 대해 허 국장은 "격려차원으로 생각한다"면서도 자세한 답변은 하지 않았다.

 현 의원은 "국장들이나 과장들은 자주 만날 기회가 있는 만큼 5급 대상으로 격려차원에서 회식을 한 것은 이해한다"면서도 "행정사무감사기간에 도청의 중심 간부들과 밤 늦도록 술자리를 가진 것에 대해 제주자치도의회를 무시하는 행태"라며 "매우 불쾌하다"고 질타했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다음달부터 주민등록등·초본 스마트폰서 발급·저… 제주경찰 변호인메모권 확대 시범운영
'플라이강원' 22일 제주~양양 첫 취항 제주 소설가 현길언 대한민국예술원상 수상
제주지방 오늘부터 추위 확 풀린다 화재사고 대성호 실종자 사흘째 밤샘 수색 성과 없…
김현미 장관 "대통령 제2공항 발언, 도민 여론 이미 … '대통령 제2공항 발언' 원희룡·반대단체 해석 제각…
"화재사고 대성호 숨진 선원 익사 추정" 제주 2공항 갈등해소특위 "위원 보충없이 간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