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허선미 제100회 전국체전 제주 첫 금 수확
사전경기 여자 체조 이단평행봉 1위
양세미 도마 2위… 삼다수 종합 4위
표성준 기자 sjpyo@ihalla.com
입력 : 2019. 09.22. 16:12:1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허선미 선수.

제주 체조의 간판 허선미가 제100회 전국체육대회에서 첫 금메달을 안겼다.

 제주선수단은 18~20일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사전경기로 열린 기계체조에서 금메달 1개와 은메달 1개를 차지했다.

 허선미(제주삼다수)는 대회 체조 여자일반부 이단평행봉에서 12.000점을 얻어 11.633점의 윤나래(제천시청)와 11.567점의 이은주(강원선발)를 제치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또한 양세미(제주삼다수)는 여자일반부 도마에서 11.967점을 기록해 13.034점을 얻은 윤나래에 이어 2위에 올랐다. 양세미는 평균대 6위와 마루운동 7위를 기록하면서 여자일반부 개인종합에서도 5위를 유지했다.

 이와 함께 제주삼다수(박예담·허선미·장가현·유재이·윤선미·양세미)는 여자일반부 단체종합에서 175.966점을 획득하면서 서울선발과 경북선발, 제천시청에 이어 4위를 기록했다.

 한편 10월 4일부터 10일까지 서울에서 열리는 제100회 전국체육대회에서 제주선수단은 65개의 메달을 목표로 하고 있다.

스포츠 주요기사
제주선수단, 대회 막바지 '금빛 활약' 남북한 여자축구 내년 2월 제주서 한판승부 펼친다
CJ컵 초대 챔피언 토머스, 2타 차 선두…안병훈 2위 '두번째 KS 진출' 키움, 창단 첫 우승 도전
[장애인체전] 육상 첫 金… 제주선수단 ‘순항’ 제주 바다를 따라 펼쳐지는 신나는 질주
제주 산악인 고상돈 기리며 한라산을 걷는다 CJ컵 1R 9위 임성재 "우승 경쟁 가능"
안병훈, 더 CJ컵 첫날 8언더파 단독 선두 제주 "이제 5경기 남았다" 마지막 강등권 탈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