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상복 입은 4·3유족들 "특별법 개정하라" 거리행진
뉴미디어부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9.20. 10:30:1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20일 오전 제주4·3희생자유족회가 국회에 4·3특별법 개정을 촉구하는 가두행진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제주 4·3유족들이 4·3특별법 개정을 촉구하며거리행진을 벌였다.

 제주4·3희생자유족회는 20일 오전 제주시청 앞에서 집회를 열고 "국회와 정부는 4·3의 완전한 해결을 위해 4·3특별법 개정에 적극적으로 나서라"고 촉구했다.

유족회는 "4·3생존수형인 등 4·3 피해자들에겐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다"며 "하지만 유족과 도민들의 숙원인 4·3특별법 개정안은 국회 상임위원회 심의조차 이뤄지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집회를 마친 유족과 유족회 관계자 등 1000여 명은 '제주4·3특별법 개정하라!', '제주4·3의 완전한 해결은 특별법 개정으로부터' 등의 내용이 담긴 손팻말을 들고 제주시청에서부터 신산공원까지 행진했다.

 이들은 제주시 조천체육관으로 이동해 4·3유족한마음대회에 참가, 4·3 발굴 유해 신원확인을 위한 유가족 현장 채혈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제주4·3 희생자와 유족에게 배상 지원이 담긴 제주 4·3특별법 개정안(제주4·3사건 진상규명과 희생자 명예회복 및 보상 등에 관한 특별법)은 2017년 12월 발의됐으나 1년 9개월째 국회에 계류 중이다. [연합뉴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진에어 19일부터 제주-여수 노선 신규 취항 제주지방 4일까지 육-해상 짙은 안개 '주의'
1살 원생 학대 어린이집 교사 징역8개월 선고 2014년 끊긴 제주-인천 여객선 내년 9월 뜬다
남송유물 쏟아진 신창리 해역 2차 발굴조사 착… '접촉자만 80명' 서귀포 뷔페 2차감염 차단 비상
강창일 전국회의원 동국대 석좌교수 부임 제주개발공사 김정학 사장 후보자 12일 인사청…
음주운전 차량 평화로 연석 추돌 화재 913회 로또 1등 제주1곳 등 16명..당첨금 13억3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