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예비태풍 '타파' 오늘 중 발생.. 주말 제주 영향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19. 09.19. 11:28:3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일본 오키나와 남쪽에서 북상중인 열대저압부가 태풍으로 발달해 이번 주말 제주에 영향을 줄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에 따르면 열대저압부는 19일 오전 9시 현재 오키나와 남쪽 약 470㎞ 해상에서 서북서 방향으로 시속 16㎞로 이동중이다.

중심기압은 998hPa, 중심부근에서는 최대 풍속 15m/s의 바람이 불고 있다.

아직까지는 열대저압부이지만 곧 태풍으로 발달할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보고 있다. 중심부근 최대풍속이 17m/s 이상이면 태풍으로 발달했다고 본다.

예상진로는 변동성이 큰 상태다. 기상청은 우리나라로 접근할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있지만 일본 규슈나 대한해협을 통과할 가능성도 있는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이 열대저압부가 태풍으로 발달할 경우 올해 우리나라에 영향을 주는 6번째 태풍이 된다. 태풍의 이름은 태풍위원회에서 제출한 이름 순서에 따라 제17호 태풍 '타파'라는 명칭이 붙는다.

기상청은 이 열대저압부의 진로와는 무관하게 동반된 비구름대의 영향으로 제주는 21일 새벽부터, 남해안은 22일부터 많은 비가 내리고 강풍이 불 것으로 내다봤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913회 로또 1등 제주1곳 등 16명..당첨금 13억3천… 제주, 흐리다 저녁부터 비…예상 강수량 5∼20…
제주도, 카드게임 대회에 첫 집합금지명령 발… 제주 찾은 문성혁 장관 "어선 화재사고 경각심 …
징역 12년형 받은 성폭행 미수범 2심서 무죄 정부, '과잉 생산' 햇마늘 조기 수매
'석달째 셧다운' 이스타항공 항공기 면허 일시… 국내서 가장 작은 딱정벌레 돈내코서 발견
"제주 문섬일대 법정보호종 산호 '해송' 집단폐… '외국인 급감' 롯데·신라면세점 제주점 6월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