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 외국인근로자 상담센터 콜센터-웹서비스 구축
외국인 노동환경 개선 및 인권침해 해소 도모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19. 09.17. 14:47:2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는 외국인근로자의 지역사회 적응과 각종 생활불편, 인권침해 요소를 해소하기 위해 외국인근로자상담센터내에 상담콜센터와 웹서비스(홈페이지)를 구축한다고 17일 밝혔다.

 행정안전부 재정지원사업(특별교부세)로 진행되는 이번 사업은 오는 11월 28일까지 사업비 5000만원을 투입해 추진된다.

 주요 사업 내용은 시스템운영 기본 인프라 구축, 상담콜센터 환경 구성, 외국인근로자 지원 인터넷 홈페이지 구축(PC/모바일웹) 등으로 외국인 근로자들이 상담센터를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하게 된다.

 도는 홈페이지를 통해 외국인근로자에게 필요한 생활, 문화, 주거, 노동과 관련한 다양한 정보를 언제 어디서든 쉽게 제공하고, 상담콜센터를 구축함으로 외국인근로자들의 상시 도움 체계를 확립할 예정이다.

 한편 외국인근로자 상담센터는 올해 1월부터 사단법인 제주외국인평화공동체가 위탁운영하고 있으며, 지난 8월까지 11개 국적근로자들을 대상으로 3774건의 상담을 진행했다.

 상담 유형을 살펴보면 임금체불이 1544건으로 전체 상담건수의 41%을 차지하고 있으며, 사업장 이동 391건, 출입국관련 156건, 의료 66건, 폭행 64건, 산재 46건, 기타 등이다.

 상담 외국인 근로자의 국적은 중국이 1679명으로 가장 많았고, 네팔 310명, 베트남 302명, 필리핀 253명, 예멘 243명, 스리랑카 174명 순이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지역 생활안전사고, 주로 가정서 발생 '괭생이모자반 습격' 제주 수거 총력전
제주도, 안동우·김태엽 행정시장 후보자 선정 제주도 지방공무원 임용시험 일정 변경·공고
무더위 본격화..해발1100m 부영 오투리조트 골프… 제주 정부 재난지원금 96% 지급… 기부보다는 …
제주도, 멸종 위기 생물종 보호 나서 도 농업기술원 '킬레이트제' 기술 보급
카카오커머스, 벤처캐피탈 투자조합에 20억 출… 제주 제2공항 예정지 인근 토지, 목적 외 사용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