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벨기에, 유로예선서 스코틀랜드 완파 '6연승'
네덜란드도 에스토니아에 4-0 승리…독일은 북아일랜드 잡고 C조 선두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9.10. 08:08:2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환호하는 케빈 더브라위너.

벨기에가 2020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 2020) 예선에서 케빈 더브라위너(맨체스터 시티)의 맹활약을 앞세워 6연승을 달렸다.

 벨기에는 10일(한국시간) 스코틀랜드 글래스고의 햄던 파크에서 열린 스코틀랜드와 유로 2020 예선 I조 6차전 원정 경기에서 4-0으로 이겼다.

 벨기에는 승점 18을 기록해 2위 러시아(승점 15)를 제치고 조 선두를 유지했다.

 벨기에는 경기 시작 9분 만에 속공 상황에서 더브라위너의 패스를 받은 로멜루 루카쿠(인터 밀란)의 골로 앞서나갔다.

 24분에는 토마스 페르말런(빗셀 고베)이 왼발 슛으로 추가 골을 터뜨렸다. 이번에도 어시스트는 더브라위너였다.

 벨기에의 공세는 멈추지 않았다. 32분 토비 알데르베이럴트(토트넘)는 32분 더브라위너가 올린 크로스를 헤딩 슛으로 연결해 세 번째 골을 만들었다.

 '도움 해트트릭'을 기록한 더브라위너는 후반전엔 직접 해결사로 나섰다.

 후반 37분 루카쿠의 패스를 받아 오른발 슛으로 스코틀랜드의 골망을 흔들어 4골 차 대승을 완성했다.

 1골 3도움을 기록한 더브라위너는 벨기에가 기록한 4골에 모두 관여하며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C조에서는 네덜란드가 에스토니아를 4-0으로 이겼다.

 라이언 바벨(갈라타사라이)의 연속골로 2-0 리드를 잡은 후 멤피스 데파이(올림피크 리옹), 조르지니오 베이날둠(리버풀)의 골을 더해 에스토니아를 대파했다.

 조별 예선 3승째를 따낸 네덜란드(승점 9)는 2위 북아일랜드(승점 12)를 승점 3차로 추격했다. 북아일랜드는 네덜란드보다 한 경기를 더 치른 상태다.

 독일은 C조 1위에 올랐다. 후반전에 터진 마르셀 할스텐베르크(라이프치히)와 세르주 나브리(바이에른 뮌헨)의 골로 북아일랜드를 2-0으로 꺾었다.

 승점 3을 추가한 독일은 조 선두(승점 12)를 차지했다. 2위 북아일랜드와 승점은 같았지만 골 득실에서 앞섰다.

 E조의 크로아티아는 아제르바이잔과 1-1로 비겼다. 전반 11분 루카 모드리치(레알 마드리드)의 페널티킥 골로 앞서갔으나 후반 27분 상대 타킴 칼리제이드(지라)에게 동점 골을 내줘 승점 1을 따내는 데 그쳤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워싱턴 창단 50년만에 월드시리즈 첫승 전설 '차붐'과 어깨 나란히 한 27세 손흥민
두산 9회말 끝내기 KS 1차전 먼저 웃었다 손흥민 멀티골 폭발 '한국인 유럽 최다골' 타이
막바지 향하는 K리그 '뒷심 최강자' 경쟁 손흥민, 발롱도르 30인 후보
LPGA투어 '신데렐라' 전통 이어지나 '박세리 브랜드' 키운다
제주 "끝까지 희망 버리지 않는다"..원정 응원단 모… 워싱턴 vs 휴스턴 월드시리즈 빅뱅 23일 개봉박두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