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월드뉴스] "작년 북한 찾은 외국인관광객 20만명"
관광산업 급격한 성장세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9.10.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중국 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가 9일 빠르게 발전하는 북한의 관광산업에 주목했다.

이 신문은 올해 국제열차로 평양에 도착하는 여행객이 대폭 늘었다고 보도했다. 올해 춘제(중국의 설) 이후 중국 단둥에서 평양을 향하는 열차는 표를 구하기 어려우며 평양역 주차장은 관광버스로 매일 가득 차 있다고 전했다.

또 지난 6월 막을 올린 집단체조 '인민의 나라'는 외국인 관광객이 많이 찾고, 유명 관광지 외에도 이전에는 상대적으로 관심이 덜했던 관광 프로그램의 인기가 높아졌다고 했다.

신문은 북한 측 통계를 인용해 2018년 북한을 방문한 외국인 관광객이 급증해 20만명을 넘었다고 전했다.

아울러 북한이 평양공항의 현대화와 마식령 스키장 건설로 관광산업에 새로운 발전이 있었다고 지적했다.

인민일보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최근 평안남도 양덕군의 온천관광지구 건설 현장을 시찰한 내용도 언급했다.

더불어 신문은 북한에 해안과 강, 산 등 관광자원이 풍부하며 사계절이 분명하고 기후가 좋다고 평가했다. 이어 북한이 평양, 금강산, 묘향산, 개성, 남포 등 9개 관광지구를 계획하고 있으며 삼지연, 원산 갈마 해안, 양덕온천 등을 세계적인 관광지로 조성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정치/행정 주요기사
첨단 스마트기술에 제주 가치를 녹여 미래를 본다 만장굴 내부로 빗물 대규모 유입 원인 밝혀졌다
11월1일부터 한라산 탐방시간 단축된다 예산 국회 돌입..도, 국비 확보 발걸음 분주
한라산 단풍 이번 주말 '울긋불긋' 절정 예상 제주특별자치도 내년 살림살이 "빠듯하다"
[월드뉴스] 中,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 구조 밝… 제주주력산품 줄줄이 '시련의 계절'
제주 귀어귀촌 교육 수강생 모집 원희룡 지사가 내놓은 '저출산 고령화' 해법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