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여자 핸드볼 경기 82-0.."이럴 수 있나"
전국체전 여자대학일반부…위덕대 1시간 내내 무득점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8.30. 20:58:2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30일 오후 서울 송파구 SK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린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핸드볼 여자 대학·일반부 8강전 대구시청(대구)과 위덕대(경북)의 경기. 후반전 대구시청이 위덕대에 50-0으로 앞서가고 있다.

국내 핸드볼 경기에서 '82-0'이라는 믿기 어려운 점수가 나왔다.

30일 서울 송파구 SK핸드볼 경기장에서 열린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핸드볼 여자 대학일반부 대구시청과 위덕대의 경기는 대구시청의 82-0 완승으로 끝났다.

핸드볼은 전·후반 30분씩 60분 경기로 진행되는데 한 팀이 한 골도 넣지 못하고 끝난 것은 이례적인 일이다.

이날 대구시청은 전반을 45-0으로 마쳤고 후반에 37골을 더 넣어 기록적인 결과를 만들었다.

대구시청은 1분에 한 골 이상을 넣었지만 위덕대는 60분 내내 결국 한 골도 넣지 못했다.

대구시청은 황은진이 혼자 21골을 터뜨렸고 박지원 14골, 조하랑 12골 등 말 그대로 '골 잔치'를 벌였다.

대한핸드볼협회 관계자는 "위덕대는 고등학교 때까지 핸드볼을 했던 엘리트 선수를 선발한 팀이 아닌 반면 대구시청은 국가대표 선수들도 포진한 실업 강팀"이라며 "전국체전에 나오려면 이전에 전국 대회에 출전한 경력이 있어야 하는데 위덕대는 올해 4월 종별선수권에 나왔었기 때문에 자격은 갖춘 상태였다"고 설명했다.

위덕대는 4월 종별선수권에서는 한국체대에 17-26으로 졌다.

협회 관계자는 "국내 경기에서 무득점은 사실상 최초"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벤투호-김학범호 10월 맞대결 명단 발표 류현진·김광현 '동반 진출' MLB 포스트시즌 30일…
세인트루이스, 최종전서 PS 진출 확정 '골대만 두번' 손흥민 뉴캐슬전 연속골 사냥 실…
김충균씨 제주시장애인체육회 사무국장 임명 '선두수성' 제주Utd '전 구단 상대 승리' 도전
MLB 아메리칸리그 PS 출전 8개팀 확정 토론토 단장 "류현진 PS 1차전 투입 미결정"
'30이닝 이상 평균자책점 1위' 김광현 신인왕 가… 'KK' 김광현 밀워키전 5이닝 1실점 시즌 3승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