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조국 "아이 문제에 안이…국민들께 송구"
조국 "아이 문제에 안이한 아버지였다…국민들께 송구"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8.25. 11:37:5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조국(54)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딸의 고교 시절논문 제1저자 등재 등 자녀를 둘러싼 논란에 대해 "아이 문제에 불철저하고 안이한 아버지였다"고 사과했다.

 조 후보자는 25일 오전 10시 45분께 인사청문회 준비단 사무실이 꾸려진 종로구적선현대빌딩에 출근해 "개혁주의자가 되기 위해 노력했지만 아이 문제에는 불철저하고 안이한 아버지였음을 겸허히 고백한다"며 "당시 존재했던 법과 제도를 따랐다고 하더라도 그 제도에 접근할 수 없었던 많은 국민들과 청년들에게 마음의 상처를 주고 말았다"고 밝혔다.

 이어 "기존의 법과 제도에 따르는 것이 기득권 유지로 이어질 수 있다는 점을 간과했다"며 "국민 여러분께 참으로 송구하다"고 말했다.

 조 후보자가 '송구하다'는 표현을 쓰며 명시적으로 사과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그는 "저의 불찰로 지금 많은 국민들에게 꾸지람을 듣고 있고, 제 인생 전반을 돌아보고 있다"며 "많은 국민들께서 제가 법무부 장관으로서 부족하다고 느끼시는 점을 뼈아프게 받아들인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우한 폐렴' 국내 두번째 확진 전국 확산 가능… 민주 "건강개선 시 포인트 적립" '건강인센티브…
하위20% '살생부'에 민주 "허위사실 유포 법적대… 중국 '우한 폐렴'국내 증상자 전원 음성
'청와대 수사' 검찰 차장검사 전원 교체 최강욱 "검찰 조국 아들 인턴 조작수사하며 협…
'여군 희망' 성전환 수술 육군 하사 강제전역 정경심측 "검찰이 이잡듯 뒤지고 부풀렸다" 혐…
황교안 "총선 압승하면 제왕적 대통령제 개헌" 혁신통합추진위 "2월 통합신당 출범"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