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손혜원 "조국 절 보며 위로받길..언론 믿지 않는다"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8.24. 16:06:0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무소속 손혜원 의원은 24일 각종 의혹에 직면한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와 관련해 "조국 교수의 지금 상황을 나만큼 잘 이해하고 있는 사람은 별로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손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 글을 통해 "나는 언론을 믿지 않는다. 불과 몇 달 전 '손혜원 마녀 만들기'에 동참했던 그들을 나는 똑똑히 기억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손 의원은 "조국 교수는 청문회에서 결백을 밝히면 되고, 나는 법정에서 결백을 밝히게 될 것"이라고 했다.

이어 "조국 교수는 하루 청문회를 거치겠지만 나는 최소 3년 이상 재판을 거쳐야 한다"며 "내 상황이 더 한심하다"고 썼다.

그러면서 "조국 교수님, 부디 저를 보시며 위로받으시기 바랍니다"라고 덧붙였다.

더불어민주당 소속이던 손 의원은 지난 1월 목포 부동산 투기 의혹으로 논란에 휩싸이면서 "모든 것을 깨끗하게 밝히고 다시 제자리로 돌아오겠다"고 밝힌 뒤 탈당했다.

이후 부패방지법과 부동산 실명법 위반 등 혐의로 기소된 뒤 재판을 받고 있다. [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국내 코로나19 확진자 1명 사망.."사망원인 조사… 손학규 "24일 바른미래당 대표 사퇴"
민주당 총선 비례후보 20명 중앙위 투표로 결정 "대구 31번 환자, 2차 감염자일 가능성 크다"
정부 '대통령 긴급재정경제명령권' 발동 검토 손학규 결국 수용..바른미래·대안·평화 24일 …
김정숙 여사 봉준호 감독에 '짜파구리' 접대 민주당 윤태영 차출론-여선웅 컷오프
오늘부터 해외여행력 없어도 코로나19 검사 코로나19 대구·경북 30명 무더기 확진..총 82명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