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손흥민 복귀전 뉴캐슬 기성용과 '코리언 더비'
손흥민, 올해 2월 아시안컵 복귀전도 뉴캐슬…결승골 폭발
26일 새벽 태극전사 전·현직 캡틴 맞대결 '기대감↑'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8.21. 16:05:4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손흥민 안아주는 기성용.

'손세이셔널' 손흥민(27·토트넘)이 지난 시즌 막판 받았던 3경기 출전정지 징계를 끝내고 마침내 그라운드에 돌아온다. 복귀전부터 태극전사 전·현직 캡틴의 맞대결이 펼쳐진다.

 손흥민은 한국시간으로 26일 새벽 0시 30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펼쳐지는 뉴캐슬과 2019-2020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3라운드 출격을 준비하고 있다.

 손흥민은 지난 시즌 37라운드 본머스전에서 전반 43분 상대 수비수와 감정싸움 과정에서 밀쳐 넘어뜨려 레드카드를 받았다. 프리미어리그 진출 이후 첫 퇴장이었다.

 손흥민은 결국 잉글랜드축구협회(FA)로부터 3경기 출전정지 처분을 받았고, 징계 때문에 지난 시즌 최종전을 비롯해 이번 시즌 1~2라운드까지 벤치에 앉지 못했다.

 뜻하지 않게 충분한 휴식 기간을 얻은 손흥민은 더욱 강해진 피지컬로 뉴캐슬과홈경기를 통해 복귀전을 치르게 됐다.

 손흥민의 결장 동안 토트넘은 개막전에서 애스턴 빌라에 3-1로 승리를 따낸 뒤 '디펜딩 챔피언' 맨체스터 시티와 1-1로 비기는 선전을 펼쳐 2경기 연속 무패(1승1무)를 기록했다.

 손흥민은 지난 시즌 '혹사의 아이콘'이 됐을 정도로 많은 경기를 소화했다. 국제축구선수협회(FiFPro)가 최근 발표한 '한계(At the limit)-남자 프로축구 선수들의 부하량'이라는 제목의 보고서에 따르면 손흥민은 지난 시즌 총 78경기 출전에 11만㎞의 이동 거리를 기록해 '가장 많이 뛰고, 가장 멀리 이동한' 선수로 꼽혔다.

 가혹한 일정 속에서도 손흥민은 지난 시즌 토트넘에서 53경기(UEFA 챔피언스리그 12경기·EPL 31경기·리그컵 4경기·FA컵 1경기·구단 친선전 5경기)에 출전해 20골을 뽑아내는 맹활약을 펼쳤다.

 특히 손흥민은 지난 시즌 프리미어리그 개막에 앞서 2018년 러시아 월드컵을 필두로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까지 뛰는 힘든 일정을 치르면서 제대로 휴식을 못 했고, 올해 1월에는 아시안컵까지 나서는 등 국가대표의 의무를 성실히 수행했다.

 손흥민은 지난 시즌과 달리 이번 시즌을 앞두고 충분한 휴식의 시간을 가졌다. 또 토트넘의 프리시즌 경기에도 꾸준히 출전하며 경기력을 끌어올렸다.

 시즌 개막을 앞두고 휴식과 훈련을 제대로 병행한 손흥민(유럽 통산 116골)은 자신의 한 시즌 최다골 기록(21골)과 차범근이 보유한 한국인 유럽 최다골(121골) 기록 경신을 향해 도전을 시작한다.

 공교롭게도 손흥민의 복귀전 상대는 '태극전사 선배' 기성용이 뛰는 뉴캐슬이다.

 뉴캐슬은 이번 시즌 개막 2연패로 부진하다.

 손흥민에게 뉴캐슬은 좋은 기억이 남아있는 팀이다.

 손흥민은 올해 2월 아시안컵을 끝마치고 토트넘 복귀전에 나섰던 2월 2일 뉴캐슬과 25라운드 홈 경기에서 후반 38분 결승골을 뽑아내 팀의 1-0 승리를 이끌었다. 뉴캐슬전 득점으로 손흥민은 3시즌 연속 리그에서 두 자릿수 득점에 성공했다.

 더불어 기성용과 맞대결도 기대된다.

 뉴캐슬의 기성용은 개막전에는 결장했지만 2라운드에는 선발로 출전한 만큼 토트넘전에도 출전 가능성이 커 이번 시즌 프리미어리그에서 첫 '코리언 더비'가 펼쳐질 전망이다.

 기성용과 손흥민은 태극전사 전·현직 캡틴이어서 국내 팬들의 관심은 더 클 수밖에 없다. [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양키스, 7년 만에 AL 동부지구 우승 중국 히딩크 올림픽축구대표팀 감독 해임
어르신 생활체육대회 성료… “스포츠로 활력” 여자배구, 카메룬 완파 월드컵 2승
한국축구, AFC U-16 예선 10-0 대승 최지만, 9회 적시타·연장 쐐기타 다저스 격파
롯데 차기 감독 로이스터 복귀하나 '대포알' LG 고우석 첫 세이브 타이틀 도전
후반 교체출전 손흥민 2경기 연속골 불발 '디 마리아 멀티골' PSG, 레알 마드리드 완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정유나 "아프지 말자"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 모델 연하나 "바람 불어도 좋아"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 팬아메리카 비치발리볼 대회
  • 亞보디빌딩 마스터스 '金' 박선연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