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서귀포시
"도 농업기술원 비정규직 노동자 부당해고 철회하라"
공공운수노조 제주지부 20일 농업기술원 정문서 집회
이태윤 기자 lty9456@ihalla.com
입력 : 2019. 08.20. 13:35:3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공공운수노조 제주지부 제주도농업기술원비정규직지회는 20일 "제주도정은 제주도농업기술원 비정규직 노동자의 부당해고를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이들은 이날 제주도농업기술원 정문 앞에서 농업기술원 비정규직 노동자 부당해고 철회와 고용안정 쟁취를 위한 결의대회를 열고 "제주도농업기술원은 계약이 만료됐다는 이유로 비정규직 노동자들을 해고했다"면서 "해고된 이들은 길게는 10년이 넘게 농업기술원에서 성실하게 노동을 해왔는데, 이제와서 기간제 계약직으로 볼 수는 없다"고 강조했다.

 특히 이들은 "도 농업기술원은 연중 근로기간이 1년 미만이 되로록 꼼수 근로 계약을 체결하고 제주대학교 산업협력단, 농촌진흥청과 기간제 근로계약을 체결하게 유도하는 등 기상천외한 쪼개기 계약이 자행돼 왔다"면서 "이로인해 노동자들은 그동안 소속을 바꿔가며 도 농업기술원에서 일해왔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해고 노동자들은 상시 지속적인 업무를 수행했지만 계약 기간 만료만을 이유로 해고됐다"며 "부당해고를 당한 노동자들이 다시 현장에 돌아가고 나아가 고용안정이 실현될때까지 투쟁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서귀포시 주요기사
저출산에 어린이집 숫자도 정점 찍나 코로나19 대응 민관협력 자율방역 강화
서귀포소방서, 코로나19 감염방지 관리 강화 성산읍 '희망동행 캠페인' 착한 개인 300명 달성
서귀포예술의전당 건축물 정밀안전진단 실시 서귀포시서부종합사회복지관 임시휴관
관광지마다 썰렁.."하루 2만원도 벌기 힘들어요 서귀포소방서 119생활안전대 전문화 운영
서귀포시 안덕면 사계리 중형재활용도움센터 … 서귀포시 성산읍 소하천 정비사업 추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 2020 경자년 기념메달 출시
  • 갈라쇼 펼치는 손연재
  • 중동 사해의 평화로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