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채소류 재배면적 신고하세요
고대로 기자 bigroad@ihalla.com
입력 : 2019. 08.18. 10:23:0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시는 2019~2020년산 주요 채소류의 생산량 예측으로 원활한 유통처리 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오는 9월 30일 까지 재배면적 신고를 받고 있다.

 주요채소류 재배면적 신고는 농가가 마을 리사무소에 비치된 재배면적 신고서에 인적사항, 재배품목, 재배면적, 소재지, 계약재배 유무 등을 작성하면 마을 리사무소에서 재배면적 신고서를 수합하여 읍면동에 제출하게 된다. 단, 농업경영체에 등록 되지 아니한 농업인, 초지법에 따라 조성된 초지, 임야 등에 불법전용 농작물 경작 토지는 신고대상에서 제외된다.

 주요채소류는 지난 해 월동무, 양배추, 당근, 마늘, 양파에 이어 올해에는 브로콜리, 쪽파, 콜라비, 비트, 월동배추가 추가된 10개 품목으로 지난해보다 5개 품목이 늘어났다.

 이번에 주요 채소류 재배면적을 신고한 농가에 대해서는 인센티브가 주어진다.

 친서민 농정시책사업 대상자 선정 심사 평가 시 가점이 부여 되며, 원예수급안정 사업 추진 시 우선 배정되고 미 신고 농가보다 보조율이 상향 지원 된다.

 재배면적 미신고 농가는 농업재해 피해 시 재난지원금 지급, 뿌리혹병 방제 지원사업, 토양 소독제 지원사업 대상에서 제외된다.

 제주시 관계자는 "월동 채소류의 수급 불안정으로 만성적인 유통처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과잉생산구조를 개선하고 계약재배를 활성화하기 위해 재배 농가들이 적극적으로 신고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오영훈 "지방소멸 위기 정부가 적극 나서라" 부승찬 "오영훈 발언 중앙당선관위에 이의 제…
김효 "제주공항 확장, 대안으로 고려해야" 차주홍 "삼양~함덕 해안도로 완공"
코로나19 제주경제 위기 대응 놓고 '시각차' 5배 비싼 제주지역 특수배송비 부담 실태 조사
JQ인증제품 홈쇼핑 온라인 판매망 확대 '시간·경제적 부담 감소' 제주 화상면접 서비…
55일 남았는데 아직도 제주 총선후보 "제주경찰한테 '말 타기' 배우세요"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