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광복절 제주 새벽 열대야.. 낮엔 폭염 계속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19. 08.15. 10:59:4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광복절인 15일 제주에는 태풍 '크로사'의 가장자리에서 만들어진 구름대 영향으로 산지와 동부 중산간지역을 중심으로 비가 내릴 전망이다. 이날 오후까지 예상 강수량은 5~40㎜.

이날 오전 10시50분 현재 주요 지점의 강수량을 보면 한라산 삼각봉에 12㎜가 내렸으며 어리목 10.5㎜, 영실 8.5㎜ 등이다. 해안지역에는 거의 비가 내리지 않고 있다.

15일에도 제주도 남부에는 폭염주의보가 발효 중이며, 그 밖의 지역에도 낮 기온이 31℃ 내외로 올라 무더울 것으로 보인다.

한편 지난 밤 제주지방에는 전역에서 열대야가 발생했다. 지난 밤 최저기온을 보면 제주 26.4℃, 서귀포 26.9℃, 성산 26.6℃, 고산 25.0℃ 등이다. 올해 지역별 열대야 일수는 제주 22일, 서귀포 20일, 고산 19일, 성산 14일이다.

제10호 태풍 ‘크로사(KROSA)’는 15일 오전3시 현재 중심기압 970hPa, 중심 부근 최대풍속 97km/h(27m/s)의 강도 중의 중형 태풍으로 일본 가고시마 동쪽 약 19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19km로 북북서진하고 있다. 16일 오전 3시경에는 독도 동쪽 약 130km 부근 해상으로 이동할 것으로 예상된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민주평통 제주 '평화통일포럼' 개최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 신규직원 13명 임용
신임 한국당 제주도당위원장 한철용 예비역소장 文대통령, 제주어선 화재 "모든자원 총동원" 지시
제주지방 모레까지 강추위 계속 원희룡 "제2공항 갈등 해소 감사"..공론화는 '선긋기
'교육의원 제도개선' 누가 고양이 목에 방울다나 제주 오라관광단지 도민공론화 나서나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전국 공항 보안 강화 제주지방 강풍과 함께 강추위 온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