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축산 악취 민원 다발지역 집중 지도·점검
고대로 기자 bigroad@ihalla.com
입력 : 2019. 08.15. 10:16:1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시는 하절기 축산악취 민원이 급증함에 따라 축산악취 민원 다발지역 및 악취관리지역을 중심으로 집중 지도·점검에 나선다고 15일 밝혔다.

 특히, 야간 및 주말 등 악취민원이 급증하는 취약시간대 지도·점검을 실시해 악취방지시설 정상 가동여부 및 축사 내·외부 청결상태를 집중 점검하기로 함에 따라, 양돈장 악취문제가 개선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번 점검은 환경지도과 직원이 참여한 가운데 연중 진행되며, 점검결과에 따라 악취배출기준 초과 및 가축분뇨 무단배출 행위에 대해서는 고의·과실여부에 관계없이 강력한 행정처분 조치를 하고, 경미한 위반행위인 경우에는 현지 시정조치 할 계획이다.

 제주시는 지난 7월말 기준 가축분뇨 배출시설 416개소에 대한 지도·점검을 실시해 총 47개소의 사업장을 적발하고 고발 16건, 개선·조치명령 18건, 폐쇄명령 1건, 과징금 2건(2,880만원), 과태료 33건(1,580만원) 등 70건에 대한 행정처분 한 바 있다.

 제주시 관계자는 "축산악취 저감을 위해 악취관리지역 지정(94개소) 및 지속적인 가축분뇨 배출시설 지도점검을 실시함으로써 축산악취가 예년에 비해 많이 개선되는 추세"라며 " 후에도 가축분뇨 무단배출 등 관계법령을 위반하는 농가에 대해서는 무관용 원칙을 고수할 것"임을 밝혔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일본총영사관 소유 노른자 땅 제주도에 매각해야… 제주 ‘풋귤’ 꽃 핀 뒤 120일 후 수확하면 수량 늘…
손학규 "제주특별법, 4·3특별법 국회 통과 적극 노… 제주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 국비 50% 확정
靑 힘 받은 송재호 균형발전위원장, 제주에 힘 될까 제주도 제74주년 광복절 경축식 "이념 넘어 더 큰 번…
제주자치도 공원 일몰제 부지에 공원 조성 '우수' 문 대통령 "아무도 흔들 수 없는 나라 만들어 가자"
23일부터 계란 껍데기 산란일자 표시 의무…10자리 … "알파고 뛰어 넘을 혁신기업가를 키우자"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 팬아메리카 비치발리볼 대회
  • 亞보디빌딩 마스터스 '金' 박선연
  • 로드걸 임지우 화보
  • 싱크로나이지드 수영의 아름다움
  • 모델 정혜율 화보집 출간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맥스큐' 화보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