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고개 든 무더위… 제주 사흘 만에 폭염특보 발효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08.13. 16:57:1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태풍으로 잠시 수그러 들었던 무더위가 다시 고개를 들고 있다.

 기상청은 13일 오전 11시를 기해 제주 북부지역에 폭염주의보를 발효한데 이어 14일 오전 10시에는 남부지역까지 이를 확대한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10일 제9호 태풍 '레끼마'의 영향으로 제주 전지역에 내려졌던 폭염특보가 모두 해제된 지 사흘 만이다.

 13일 낮 최고기온은 제주시 31.2℃, 외도 32.1℃, 고산 32℃, 강정 33.3℃, 서귀포 31.5℃, 남원 32.9℃, 표선 32.8℃, 성산 31.8℃ 등이다.

 기상청은 "폭염주의보가 내려진 지역은 강한 일사와 지형적 영향으로 낮 기온이 32℃ 내외로 올라 매우 무덥고, 밤에도 기온이 충분히 떨어지지 않아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이 있겠다"며 "13일까지 관측된 열대야 일수는 제주시 20일, 서귀포 18일, 고산 17일, 성산 12일이다"고 설명했다.

 한편 14일과 15일은 제10호 태풍 '크로사'의 영향으로 산지에 5~40㎜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사회 주요기사
[종합] 제주 해상서 케미컬운반선 침수 해경 전원 … 제주 인근 해상서 케미컬운반선 침수 중
서귀포 황우지 해변 '선녀탕'서 40대 미끄러져 부상 쓰레기 대란 현실로?… 주민 설득 여부 관건
"JIBS제주방송 징계 사태는 방송 참사" 제주서 난폭운전 항의하자 보복 폭행 논란
"반군단체 위협"… 필리핀女 난민 소송 기각 남원 34℃… 제주 남부지역 불볕더위
제주에 쏟아지는 전세… 과연 안전할까? "독립운동 못 했어도 불매운동 같이하자"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 팬아메리카 비치발리볼 대회
  • 亞보디빌딩 마스터스 '金' 박선연
  • 로드걸 임지우 화보
  • 싱크로나이지드 수영의 아름다움
  • 모델 정혜율 화보집 출간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맥스큐' 화보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