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자활근로사업에 공익형 6개 분야 연계 추진
고대로 기자 bigroad@ihalla.com
입력 : 2019. 08.13. 14:27:5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시는 저소득 취약계층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공익형 사업 6개 분야에서 자활근로사업과 연계해 추진하고 있다

 제주시 공익형사업과 자활근로사업 연계 추진은 최근 경기둔화, 고용불안정 등으로 저소득 취약계층의 일자리 감소에 따른 자립여건이 약화됨에 따라, 적극적인 저소득층 일자리 대책을 위해 올해 1월 토론회를 개최, 연계 가능성을 검토해 부서별로 자활근로사업단과 협약하여 추진하는 사업이다

 제주시 생활환경과, 도시재생과, 주택과, 농정과, 제주보건소 등 7개 부서와 지역자활센터 2개소가 연계하여 ▷폐가구 Reuse사업▷자전거수리센터 운영▷저소득층 집수리사업▷정부양곡배송사업▷영양플러스사업 등을 6개 사업을 추진해 저소득층 44명 일자리 창출 및 409백만원의 매출이 발생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제주시 관계자는 "28개 자활근로사업단과 10개 자활기업에서 총 375명이 참여해 간병, 청소, 세차, 집수리, 운동화빨래방, 재활용사업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라며 " 향후 자활근로사업과 연계 추진을 희망하는 부서와 상시 업무 협의 추진 등 틈새 시장 개척을 통해 자활 최우수 도시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밝혔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월드뉴스] 中 '우한 폐렴' 사망 80명·확진 2744… 선거·제2공항·지역경제활성화 "예상대로"
제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초긴장' 박희수 "교통약자 이동편의 증진법 개정"
고경실 "4·3특별법 개정을 1호 과제로" 무인민원발급기 등․초본 발급 제출기관만 선…
김영진 "우한폐렴 대비 검역 강화해야" 김효 "원희룡이 한국당 쪼그라뜨린 장본인"
제주서 작년 1624명 '조상 땅' 찾았다 범람에 속수무책 '협동교' 개축한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