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한림읍 옹포리 달리책방 '두 개의 제주 이야기' 북토크
8월 16일 현아선·30일 박진희 작가와 책 이야기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8.12. 13:21:1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시 한림읍 옹포리에 있는 달리책방이 8월 '2개의 제주이야기'로 북토크를 이어간다.

 이달에는 해녀 이야기를 담은 현아선 작가의 그래픽노블 '다이버(Diver)' 원화전(31일까지)과 더불어 북토크(16일 오후 7시)가 마련된다.

 이달 30일 오후 8시에는 제주에서 '나다운 삶'과 '하고 싶은 일'을 선택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엮은 박진희 작가의 '누구의 삶도 틀리지 않았다' 북토크가 이어진다.

 문의 달리책방 인스타그램(@dalli_bookcafe)이나 전화(064-796-6076)를 이용하면 된다.

문화 주요기사
[무 대 & 미 술] 장미로 불러보는 그리운 이의 … 제주도립예술단 첫 합동공연은 이탈리아 오페…
코로나 여파 제주아트센터 빈방송교향악단 공… 제주문화포럼, 환난의 시대 '장자' 함께 읽기
8월 사반세기 제주국제관악제 경축음악회 전국 7개 지역 책방 '마지막 제주' 사진전
천주교제주교구 "코로나 공식 대응 지침 준수… 임춘배 교수 제주4·3평화재단에 작품 기증
[제주바다와 문학] (42)문무병의 '바다를 사랑하… 아이들 수학과 친해지려면… 한라도서관 강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