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폭염·관광객 급증에 제주 전력사용량 최고치
7일 오후 6시 95만8000㎾… 당분간 기록 경신여부 주목
전력거래소 "전력공급 예비율 28.1% 수급 문제는 없어"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19. 08.08. 10:55:2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연일 이어지는 폭염과 여름철 관광성수기를 맞아 관광객이 급증하면서 제주지역 전력수요량이 최고치를 경신했다. 다만 전력공급 예비율은 28% 수준으로 전력수급에는 큰 무리가 없을 것으로 전망된다.

연일 밤낮으로 이어지는 폭염과 함께 본격적인 관광 성수기를 맞으면서 제주지역 전력사용량이 최고치를 경신했다.

전력거래소 제주지사는 7일 오후 6시 기준 제주의 전력수요는 지난해 8월 6일의 94만9000㎾ 보다 9000㎾ 많은 95만8000㎾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앞서 제주의 최고기록은 지난해 1월 26일 오후 7시에 경신한 95만㎾였다.

제주의 경우, 2015년 2월 겨울철 최대 전력 수요가 여름을 넘어서고 있다. 하지만 최근 제주시 북부를 중심으로 10일째 폭염특보가 내려지는 등 제주 섬 전체가 펄펄 끓어오르며 전력 사용량이 크게 늘고 있다. 여기에 1일 관광객 기준, 지난 5일 가장 많은 4만9745명이 제주를 찾으면서 전력 수요가 급증했다.

전력거래소 제주지사는 최대전력수요 발생 당시 전력공급 예비력은 26만9000㎾, 예비율은 28.1%로, 전력 수급에는 큰 문제가 없다는 입장이다.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기준 제주시 기온은 29.9℃, 외도 30.9℃, 서귀포 30.3℃, 성산 29.9℃, 우도 30℃, 고산 29.7℃, 대정 31℃ 등이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 2주만에 또 로또 1등 당첨자 나왔다 제주시 화북 아파트 3층서 화재
도상하수도본부 권한 없이 입찰 참가자격 제한 '강정천 원앙 집단 폐사' 원인은 통신줄 때문
뺑소니범 잡은 시민 4명 올해 첫 '우리동네 시… 남원읍서 물질나섰던 70대 해녀 숨져
제주 아파트 화재 주민 대피 소동 한라일보 강희만 부장 이달의 보도사진상 수상
제주여성긴급전화 상담 68%가 가정폭력 [인사]제주도소방안전본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