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56년만의 일본 하계올림픽… 1년 앞으로
동일본 대지진 상처 털어내는 ‘부흥 올림픽’ 계획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7.23.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33개 종목에 금메달 339개… 한국은 ‘10-10’ 목표

제32회 도쿄 하계올림픽이 1년 뒤인 2020년 7월 일본 도쿄에서 막을 올린다.

2008년 베이징 대회 이후 12년 만에 아시아 대륙에서 열리는 하계 올림픽인 도쿄 대회는 2020년 7월 24일부터 8월 9일까지 도쿄와 이바라키, 요코하마, 사이타마, 후쿠시마, 미야기, 삿포로 등에서 펼쳐진다.

특히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과 2022년 베이징 동계올림픽 사이에 열리는 동아시아 개최 '3연속 올림픽'의 두 번째 대회이기도 하다.

일본은 1964년 도쿄 대회에 이어 56년 만에 다시 자국에서 하계올림픽을 개최, 동계까지 더하면 1972년 삿포로, 1998년 나가노 대회에 이어 네 번째로 올림픽을 열게 됐다.

도쿄올림픽을 계기로 본격적인 고도 성장기를 구가한 일본은 이번 대회를 '부흥 올림픽'으로 치른다는 계획이다. 2020년 올림픽과 2025년 오사카 엑스포를 발판 삼아 2011년 동일본 대지진 상처를 털어내고 부흥의 길로 일어선다는 메시지를 전 세계에 알린다는 것이다. 동일본 대지진 당시 원전 사고가 터진 후쿠시마에서 야구와 소프트볼 경기를 하는 것도 이런 취지다.

개·폐회식과 육상, 축구 결승전은 도쿄 신주쿠에 건립 중인 신국립경기장에서 열린다. 경기장은 크게 2개 구역으로 나뉘는데 1964년 도쿄올림픽 유산을 계승하는 헤리티지 지역과 도시 미래를 상징하는 도쿄 베이 지역으로 구분된다.

이번 대회는 총 33개 종목에 금메달 339개가 걸려 있다.

이는 4년 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28개 종목에 금메달 306개에 비해 종목과 금메달 수가 모두 늘어난 수치다.

리우 대회에서 열리지 않은 야구/소프트볼, 공수도, 서핑, 스포츠클라이밍, 스케이트보드가 새로 올림픽 종목이 됐고 3대3 농구는 기존 농구의 세부 종목으로 신설됐다.

종목별 예선이 진행 중이기 때문에 참가국 및 선수단 규모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리우 대회에는 난민팀을 포함해 207개국이 출전했으며 이번 대회에도 비슷한 규모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한국 선수단 역시 예선 결과에 따라 출전 규모가 확정된다. 또 2월 남북과 IOC가 함께 합의한 여자농구, 여자하키, 유도, 조정 4개 종목의 남북 단일팀 구성 여부도 불투명하다.

2016년 리우 올림픽에서 금메달 9개를 획득, 메달 순위 8위에 오른 우리나라는 4년 전과 마찬가지로 '금메달 10개 이상을 따내 메달 순위 10위 내에 진입한다'는 '10-10' 목표를 내걸 것으로 보인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스포츠 주요기사
KLPGA 최혜진 대상·상금왕 등 6관왕 '싹쓸이' 미국 진출 처음으로 친정 찾은 류현진
MLB 휴스턴 '사인 훔치기' 파문 확산 SK-김광현 첫 대화 "MLB행 결론 도출 실패"
프로야구 2차 드래프트 '숨은 보석 찾아라' 함덕중 남녀 농구부 나란히 우승 차지
'축사 덕담도 없이' 조촐했던 손혁 감독 취임식 김광현, MLB 진출 '금주 내' 결정될 듯
'호날두 99호골' 포르투갈, 유로2020 본선행 홈런왕 박병호 대포·타격왕 양의지 국내용?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