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태풍 물러간 제주공항 "오후부터 정상 운항"
대한항공 특별기 2대 추가 투입…결항승객 몰려 공항 혼잡할 듯
뉴미디어부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7.20. 12:36:2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가 태풍 다나스의 영향권에서 벗어난 20일 오전 많은 승객이 제주를 떠나는 새로 항공권을 구하거나 교체하려고 대기하면서 제주공항 3층 출발 탑승동이 북적이고 있다.

제주가 태풍 '다나스'의 영향에서 벗어나면서 제주공항 항공기 운항이 차츰 정상화하고 있다.

한국공항공사 제주지역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38분께 청주에서 출발한 이스타 ZE701편이 제주공항에 착륙한 것을 시작으로 일부 항공편이 정상 운항에 들어갔다.

이날 제주공항에서는 총 462편(출발 226, 도착 236)이 운항할 예정이다. 대한항공은 이날 제주에서 김포로 가는 특별기 2대를 추가 투입해 승객을 수송한다.

제주공항 관계자는 "임시편의 경우 운항 일정에 따라 더 늘어날 수 있다"며 "항공사별로 오늘 오후부터 최대한 결항 고객을 수송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태풍 다나스가 내륙으로 이동하면서 제주공항 항공편 운항은 정상화하고 있지만, 태풍의 진로에 놓이는 공항 간 노선 항공편은 결항할 수도 있다.

제주공항에는 이날 11시 현재 태풍과 윈드시어(돌풍) 특보가 발효중이다.

제주공항 측은 이날 오후부터 항공편 대부분이 정상 운항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제주공항은 19일 오후부터 항공기 결항이 시작돼 이날 오전 10시까지 185편이 결항했다.

이로 인해 결항편 승객은 출발편 기준으로만 1만4천명가량이다.

공항 관계자는 "결항한 승객과 당일 예약 승객이 한꺼번에 몰리면서 청사 혼잡이 예상된다"며 "사전에 항공사에 지연과 결항 등 운항 여부를 확인해 달라"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주목e뉴스 주요기사
대한항공 제주-포항 9월16일 재취항 제주해녀 유일한 독도 주민으로 돌아왔다
근로장려금 반기 신청 오늘부터 9월10일까지 접수 제주지방 내일까지 비..최고 100㎜ 예상
충북경찰 "고유정 의붓아들 의문사 조만간 수사결… 아모레퍼시픽 '오설록' 독립법인 새출발
봉개동매립장대책위-원희룡 지사 21일 면담 합의 유족측 "고유정, 고인 악의적 명예훼손"
봉개동대책위-원희룡 지사 오늘 면담 불발 콜핑, 2019FW 스포츠 라인업 상품 확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