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교육
시험 유출에 학생과 음주 파문 진상조사 착수
제주도교육청 제주시내 2개 고교 대상
표성준 기자 sjpyo@ihalla.com
입력 : 2019. 07.18. 15:14:3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도교육청이 도내 고등학교 기간제 교사 2명이 시험문제를 유출하고 학생들과 음주 자리를 가졌다는 의혹과 관련해 조사에 착수했다.

 제주도교육청 감사관실은 제주시내 모 고등학교 기간제 교사가 학생과 교제하고 시험문제까지 유출했다는 의혹과 또 다른 고등학교 기간제 교사가 학생들과 방과 후 잇따라 만나 음주 자리를 가졌다는 의혹을 제기한 일부 언론보도에 대해 사실 관계에 대한 조사를 진행키로 했다고 18일 밝혔다.

 이종필 도교육청 감사관은 "2건의 사안에 대해 이미 학교에서 해당 기간제 교사들에 대한 사직 처리를 했다"며 "해당 기간제 교사가 시험 문제를 출제할 위치에 있었기 때문에 내일 현장 조사에 착수해 올해 중간고사에서부터 기말고사까지 시험문제 유출 여부를 확인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 감사관은 또 "현재로선 시험 유출 의혹 가능성은 높아보이지 않지만 경고 차원에서 조사 대상 학교를 관리 점검할 예정"이라며 "학교교육과와 협의해 생산된 문서와 성적, 답안지, 시험 출제 과정 등의 내용을 확인하고 해당 기간제 교사도 불러 조사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교육청은 이들 기간제 교사가 학생들과 부적절한 관계를 맺거나 술자리를 가진 의혹에 대해 기간제 교사는 공무원 품위 유지 위반 징계 대상(국가공무원)이 아니기 때문에 책임을 묻기는 어렵다는 입장을 밝혔다.

교육 주요기사
획일화된 제주 학교 미래형으로 확 바꾼다 "학교 조리실무사 살인적 노동강도로 산재사고"
내년부터 사립유치원 국가회계시스템 전면 도입 식재료만 100가지 학교급식 안전 도모
제주대 해군 ROTC 모집 제주 한림공고 기술사관 육성 양질 취업 연결
제주 학교 공공요금 지원 182개교 16억 규모 중국 청소년들 제주 찾아 역사·문화 배운다
제주 오현고·신성여고 교육격차 해소 지식공유 마… 제주도교육청 정기인사 축소 없던 일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연하나 "바람 불어도 좋아"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 팬아메리카 비치발리볼 대회
  • 亞보디빌딩 마스터스 '金' 박선연
  • 로드걸 임지우 화보
  • 싱크로나이지드 수영의 아름다움
  • 모델 정혜율 화보집 출간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