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시 세무조사 6억 추징
고대로 기자 bigroad@ihalla.com
입력 : 2019. 07.17. 15:34:3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시는 성실 납세자와의 과세 형평과 누락 세원을 방지하기 위해 지난 3월부터 6월말까지 비상장법인의 과점주주에 대해 일제 세무조사를 실시해 78건에 6억 1600만원을 추징했다.

 이번 조사는 2017년 기준 최초 과점주주 또는 과점주주 지분율이 증가한 도내·외 239개 비상장법인을 대상으로 이뤄졌으며, 해당 과점주주의 주식발행법인에 대해 법인 결산 서류를 일제 요청해 서면조사를 실시했다. 주주간의 특수관계인 여부, 과점주주의 지분율 증가 여부, 재산 소유 여부, 취득세 신고 및 납부 여부 등을 집중 조사했다.

 과점주주 취득세 납세의무 규정을 살펴보면(지방세법제7조제5항 등) 법인의 주식을 취득함으로써 과점주주(발행주식 총수의 50% 초과 소유)가 되었을 때는 해당 법인의 부동산 등을 취득한 것으로 보며, 이에 해당하는 과점주주는 60일 이내에 과세물건 소재지 시군구 세무부서로 취득세를 신고 및 납부해야 한다.

 제주시는 과점주주 취득세에 대해 사전 세무부서로 적극 문의해 납세 관련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당부하고 있으며 금번 과점주주 세무조사는 7월내로 마무리할 예정이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 쓰레기 대란' 한 숨 돌렸다 '10년째 부지 못찾아' 제주도 보훈회관 건립 난항
제주도 고질적 불법 숙박업소 '철퇴' '사회서비스 공공으로' 제주도 사회서비스원 속도
'성평등 교육 허브' 제주성평등교육센터 밑그림 나… 논란 속 서귀포의료원 부설 요양병원 신축 '본격화'
제주 경기침체 장기화 우려... "지속가능 성장방식… 청와대 "조국 의혹 청문회서 검증" 정면 돌파 선언
한일 경제전쟁, 제주산업 도약할 기회 될까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딸 부정입학 의혹제기는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