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9시 뉴스 메인앵커 조수빈 고향 제주위해 뛴다
제주도, 10일 홍보대사 위촉…2년간 활동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9. 07.10. 14:41:1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출신(서귀포시 하원동) 프리랜서 방송인 조수빈(전 KBS 아나운서)씨가 제주특별자치도 홍보대사로 활동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10일 도지사 집무실에서 '제주특별자치도 홍보대사 위촉식'을 갖고 조수빈씨에게 위촉패를 전달했다. 홍보대사 임기는 2년이다.

 조수빈씨는 제주 관광, 문화, 농·수·축산물 홍보 등에 나서게 된다.

 원희룡 지사는 이날 위촉식에서 "제주에 뿌리를 단단히 두고 있는 방송인으로써 활발하게 활동하면 제주도 홍보는 저절로 될 것"이라며 "제주도와의 연결고리를 바탕으로 마음껏 목표하는 방향으로 활약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에 조수빈씨는 "제주도를 세계에 많이 알리는데 기여하고 싶고, 제주도와 관련된 프로젝트를 기획하고 있다"며 "제주도에 의미 있는 일, 재밌는 일을 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조수빈씨는 KBS 31기 공채 아나운서로 데뷔해 4년간 KBS 1-TV 간판 뉴스인 'KBS 뉴스9' 메인 앵커로 활약했다. 또 공명선거 홍보대사, 국민건강보험공단 홍보대사 등을 역임하며 다양한 사회적 홍보에 참여해 왔고, 현재는 프리랜서로 전향해 활동하고 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김태석 "내년 재정 어려워.. 본예산 심사 신중하게" 원희룡 "제2공항 제주 경제위기 해소시킬 획기적 기…
제주도의회 제2공항 갈등 해소 특위 활동 본격화 인플루엔자 주의보… 개인위생수칙 철저히
제주 호텔 '등급' 결정 기준 강화된다 '공론화' 뺀 제주 제2공항 갈등 해소 특별위원회 구…
제주 '세계우병학회' 유치 첫 단추 제주서 농업미생물 뿌리자 '생육촉진' 효과
누구나 참여… 천연기념물 '제주마' 분양 '제2공항 도민공론화 특위안' '공론화' 빼고 의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