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주 52시간 근무 도입 후 금요일 여행 늘어
숙박 예약서비스 여기어때 분석 결과
이상민 기자 hasm@ihalla.com
입력 : 2019. 07.09. 17:47:2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주 52시간 근무제 도입 이후 금요일에 여행를 떠난 이들이 큰 폭으로 늘었다는 조사 결과 나왔다.

숙박 예약서비스 '여기어때'의 운영사인 위드이노베이션은 지난해 7월 주 52시간 근무제 도입 이후 국내여행객의 '금요일' 숙박 예약 건수가 전년 같은 기간 대비 1.5배(54.0%)늘었다고 19일 밝혔다. 금요일을 제외한 다른 요일 예약 건수는 30%대 상승에 그친 것과 비교하면 큰 폭의 증가라고 위드이노베이션은 설명했다.

여기어때가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과 함께 직장인 1173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주52시간 근무제 도입 후 변화' 설문조사에서도 전체 응답자의 35.5%가 "제도 시행 후 여행 빈도가 늘었다"고 답했다.

특히 '금요일~일요일을 활용한 여행(41.3%,복수응답)'과 '1박2일 여행(37.7%)'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근무시간이 단축됐다는 응답자는 전체의 39%를 차지했고 또 응답자의 34.8%는 "야근·주말근무가 줄었다"고 답했다.

 여기어때는 "기본 주40시간 근무 외에 주중 연장 근로12시간이 가능하지만 통상휴일을 앞둔 금요일을 제외한 날에 부족한 업무를 처리하는 추세"라며 "금요일 여행 출발 수요가 국내 숙소 예약율을 높이는데 일조한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경제 주요기사
제주마늘, 강원 고랭지 배추·무 판촉행사 제주 주택매매거래 침체 하반기도 지속되나
추석 앞두고 긴급자금 200억원 지원 "청주·대구·광주 항공화물 운송 중단 철회해야"
'더 즐겁고 지꺼진' 9월 제주관광 10선 발표 가격 폭락 양파 내년 재배면적 13% 준다
9월 ℓ당 휘발유 58원·경유 41원 오른다 "마늘생산농가 어려움 함께 나눠요"
국제크루즈 포럼 비지니스 미팅 진행 똑같은 제주-일본 노선인데… 지원 천차만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연하나 "바람 불어도 좋아"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 팬아메리카 비치발리볼 대회
  • 亞보디빌딩 마스터스 '金' 박선연
  • 로드걸 임지우 화보
  • 싱크로나이지드 수영의 아름다움
  • 모델 정혜율 화보집 출간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