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남북미 정상, 판문점서 역사적 회동
미북정상 군사분계선에서 악수…北으로 월경했다 남으로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6.30. 15:55:5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문재인 대통령이 30일 오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판문점을 방문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만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판문점에서 만났다.

 이날 판문점에서는 트럼프 대통령이 먼저 나와 김 위원장을 기다렸다.

 트럼프 대통령이 맞이하는 가운데 곧이어 김 위원장이 북측에서 모습을 드러냈다.

 북미 정상은 군사분계선 위에서 악수를 나눴고, 함께 군사분계선을 넘어 잠시 월경을 했다.

 군사분계선에서 수 걸음을 걸어가 기념사진을 촬영한 북미 양측은 악수를 나눈 뒤 다시 남측으로 이동, 함께 군사분계선 남측으로 넘어왔다.

 북미 정상은 이후 언론들과 잠시 얘기를 나눴다.

 이어 자유의집에서 대기하던 문 대통령이 현장에 나오면서 역사적인 남북미 정상의 만남이 성사됐다.

 김 위원장은 "사상 처음으로 우리 땅을 밟은 미국 대통령"이라며 "좋지않은 과거 청산하고 좋은 앞날을 개척하는 남다른 용단"이라고 말했다.

 이어 남북미 정상은 자유의집으로 이동해 만남을 이어갔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코로나19 확진자 하루새 571명..대구·경북 511명 … 코로나19 확산에 대학들 "개강 후 2주간 온라인…
'제3의 길' 정봉주 비례정당 '열린민주당' 창당 … 코로나19 환자 밤새 256명 추가…총 2022명
민주·원외정당 손잡는 '연합정당' 구상 나서나 정부 "신천지 교육생 포함 총 31만명 명단 입수"
민주 현역 경선 탈락 속출 '물갈이 30%' 가나 대교육협 "개강 더 미루지 말고 '재택 수업' 하…
코로나19 악재에도 한은 기준금리 1.25% 동결 정부 "신천지 '교육생' 7만명 빠져 다시 제출 요…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