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7월부터 갈치·참조기 못 잡는다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6.30. 13:31:1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해양수산부는 수산자원 보호 차원에서 7월부터 갈치, 참조기 등 10개 어종의 금어기가 시작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금어기는 어종에 따라 1∼2달 동안 계속된다.

지난 2016년 2월 도입된 갈치의 올해 금어기는 7월 한 달간이다.

해수부는 "갈치는 옛날에는 '돈을 아끼는 사람은 절인 갈치를 사 먹어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싼 생선이었지만, 최근 어린 물고기 남획 등으로 자원이 감소해 값비싼 생선이 됐다"고 취지를 설명했다.

갈치는 우리나라 서해와 남해에 주로 산다. 계절별로 회유하는데, 겨울에는 제주도 서쪽에서 월동하고, 여름에는 서해 중부와 남해 연안에서 산란한다. 이어 동해 남부해역까지 북상한 뒤 가을에 남하한다.

참조기 금어기는 2009년 처음 설정됐고, 마찬가지로 7월 한 달간 시행된다.

해수부는 "과거 영광 칠산 앞바다, 연평도, 평안북도 대화도 인근 해역은 참조기 어장과 산란장으로 유명했던 곳"이라며 "참조기 자원 관리를 위해서는 어린 개체의 보호가 필요하다"고 부연했다.

이 외에 붉은대게, 개서대, 옥돔, 해삼, 닭새우, 백합, 오분자기, 키조개도 7월부터 금어기가 시작돼 잡을 수 없다. [연합뉴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원희룡 지사, 제주∼대구 항공편 중단 추진 '사… 한국마사회, 코로나19 확산으로 23일 경마 취소
제주 두 번째 코로나19 확진자 서귀포 동선 무… 제주 '코로나19' 양성반응 20대 최종 확진 판정
제주지방 오늘 늦은 오후 산발적 빗방울 코로나19 확진에 제주관광 줄줄이 예약취소
민주당 서귀포시선거구 위성곤 의원 단수 공천… 제주도 "대구-제주 항공기 운항 일시 중단해달…
제주, 코로나19 뚫리자 검사치료 인력·병실 부… 코로나19확진 제주 탑승 항공편 승객·승무원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 2020 경자년 기념메달 출시
  • 갈라쇼 펼치는 손연재
  • 중동 사해의 평화로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