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예보와 달리 강수량 왜 적었을까?
제주기상청 29일 최고 300㎝ 예보
삼각봉 60㎜ 최고기록..제주 2㎜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19. 06.30. 08:55:0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장마전선이 남하하면서 휴일인 30일 제주지방은 흐리다가 비가 조금 내릴 것으로 보인다.

제주지방기상청은 30일 제주도 남쪽 해상에 위치한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제주지방은 오후부터 밤 사이에 비가 조금 오는 곳이 있겠다고 밝혔다.

낮 최고기온은 25~27℃로 평년과 비슷할 것으로 예상된다.

제주도전해상과 남해서부서쪽먼바다는 오늘(30일) 오전까지 바람이 35~50km/h(10~14m/s)로 강하게 불고, 물결도 2~3m로 높게 일겠다.

한편 기상청은 장마전선을 동반한 비구름대가 빠르게 제주지역을 빠져나가면서 예상보다 적은 강수량을 기록했다고 설명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29일 하루 지점별 누적 강수량을 보면 제주 2.0㎜, 서귀포 8.0㎜, 신례 17.0㎜, 한라산 성판악 22.5㎜, 윗세오름 32.5㎜, 삼각봉 60.0㎜ 등이다.

기상청은 29일부터 30일 오후까지 예상강수량은 50~150㎜이며 산간지역을 중심으로 많은 곳은 300㎜ 넘게 내릴 것으로 전망했다.

또 산지를 중심으로 시간당 50㎜ 이상의 강한 비와 함께 돌풍, 천둥과 번개 치는 곳도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예보했지만 강풍특보만 내려졌을 뿐 강우는 없었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을 '오영훈vs 부승찬' 민주당 24일부터 경선 이스라엘 성지순례 제주도민 1명 코로나19 음성
원희룡 지사, 제주∼대구 항공편 중단 추진 '사… 한국마사회, 코로나19 확산으로 23일 경마 취소
제주 두 번째 코로나19 확진자 서귀포 동선 무… 제주 '코로나19' 양성반응 20대 최종 확진 판정
제주지방 오늘 늦은 오후 산발적 빗방울 코로나19 확진에 제주관광 줄줄이 예약취소
민주당 서귀포시선거구 위성곤 의원 단수 공천… 제주도 "대구-제주 항공기 운항 일시 중단해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